[클라우드 4부-금융②]
은행 - 2금융권, 클라우드 도입에 온도차

[클라우드 4부-금융②] 은행 - 2금융권, 클라우드 도입에 온도차
현재 클라우드를 적용할 수 있는 금융 시스템은 제한적이다. 금융 클라우드 가이드라인에서는 ▲홍보용 홈페이지 ▲주식시세 제공시스템 ▲인터넷 메일시스템 ▲파일배포서버 ▲리스크관리시스템 ▲보험계리시스템 ▲빅데이터 기반 통계분석시스템 등이 구체적으로 가능하다.

빅데이터 기반 통계분석시스템을 클라우드로 전환하기 위해선 우선 고객정보 등을 비식별화해야 한다. 개인을 특정하기 못하게 하는 비식별화는 데이터베이스(DB) 암호화와 맞물린다.

최근 기술발전으로 개선되기는 했지만 암호화는 여전히 금융회사의 시스템에 부하를 가중 시킨다. 또한 처리에도 시간이 걸린다. 실시간 마케팅이 중요시되는 최근 금융환경에 저해요소로 작용할 수 밖에 없다.

[클라우드 4부-금융①] 금융권, 왜 클라우드 도입에 주저하는가?

[클라우드 4부-금융③] ‘신한은행의 美 AWS 클라우드’ 사례···국내선 냉담한 이유

[클라우드 5부-의료] ‘의료클라우드’, 과연 성역을 뚫을 수 있을까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