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LCK 스프링’ 17일 개막…첫 경기부터 빅매치

2017.01.06 11:12:16 / 이대호 ldhdd@ddaily.co.kr

관련기사
‘LoL 챌린저스 코리아’ 확 바뀐다…팀지원금·선수보호 정책 신설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온라인게임 ‘리그오브레전드(LoL)’를 개발‧서비스 중인 라이엇게임즈(www.leagueoflegends.co.kr 한국대표 이승현)가 ‘2017 LoL 챔피언스 코리아(LCK)’의 스프링 시즌 경기 일정 및 전체 대진을 6일 공개했다. LCK는 한국e스포츠협회가 주최하고 OGN과 스포티비 게임즈(SPOTV GAMES)가 주관 방송하는 경기다.
 
2017 LCK 스프링 정규 시즌은 오는 17일 강남 ‘넥슨 아레나’에서 강력한 우승후보로 점쳐지는 kt 롤스터와 락스 타이거즈의 대결로 개막해 4월 2일 종료된다. 치열한 승강전을 뚫고 한 시즌 만에 LCK에 복귀한 콩두 몬스터를 비롯해 락스 타이거즈, kt 롤스터, 롱주 게이밍, 삼성 갤럭시, 진에어 그린윙스, SK텔레콤 T1, MVP, 아프리카 프릭스, ESC 에버 등 10개 팀이 3개월 동안 대장정에 돌입한다. 2017 LCK 스프링 정규 시즌은 2라운드에 걸쳐 팀 당 18경기, 총 90경기로 구성된다.
 
경기는 하루에 2경기씩 주 5회(화, 수, 목, 토, 일) 열린다. 스포티비 게임즈는 강남 ‘넥슨 아레나’에서 펼쳐지는 화, 일요일 경기를 맡아 주 4경기를, OGN은 상암에 위치한 ‘서울 OGN e스타디움’에서 진행되는 수, 목, 토요일 경기를 담당해 주 총 6경기를 방송한다.
 
3전 2선승제로 치러지는 매 경기는 각각 오후 5시와 8시에 시작한다. 방송 중계는 이보다 조금 일찍 시작해 오프닝 및 경기 소개 등을 마치고 실제 경기가 오후 5시와 8시에 시작할 수 있도록 했다. 지난해 11월부터 도입돼 눈길을 끈 새로운 클라이언트가 대회에 적용된다. 디자인과 사용자환경(UI)이 개선됐다. 이번 LCK에선 챔피언 금지 카드도 경기당 기존 6개에서 10개로 확대된다.

17일 개막일 첫 경기에선 락스 타이거즈와 kt 롤스터가, 두번째 경기에서는 롱주 게이밍과 삼성 갤럭시가 맞붙는다. 최고라 평가받는 선수들을 대거 영입한 kt 롤스터와 2016 LoL 월드 챔피언십 준우승 전력을 그대로 보존하는데 성공한 삼성 갤럭시를 상대로 리빌딩을 마친 락스 타이거즈와 롱주 게이밍이 어떤 경기력을 선보일지 주목받은 상황이다. 영원한 우승후보로 불리는 SK텔레콤 T1은 다음 날인 18일 오후 5시 ‘서울 OGN e스타디움’에서 진에어 그린윙스를 상대로 시즌 첫 경기를 치른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팩트체크] LGU+ 통신장애 보상, 정말?…… [팩트체크] LGU+ 통신장애 보상, 정말?……
  • [팩트체크] LGU+ 통신장애 보상, 정말?……
  • 삼성전자, ‘갤럭시노트8’ 동남아 공략 시동
  • SKT, 자율주행 시험도시 5G 맡는다
  • 구글의 HTC폰 인수 왜?…안드로이드, 애플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