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부, 올해 첫 정책해우소서 사이버보안 범정부 협력방안 논의

2017.01.08 12:53:15 / 최민지 cmj@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미래창조과학부(장관 최양희)는 최재유 2차관 주재로 지난 6일 대전에 위치한 국가보안기술연구소(소장 김광호)에서 지능정보사회를 선도하기 위한 ‘제1차 정보통신기술(ICT) 정책 해우소’를 개최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해우소에는 국방부, 행정자치부, 경찰청, 국가정보원 등 정부기관과 한국인터넷진흥원, 한국전자통신연구원, 국가보안기술연구소 등 관련 기관이 참석해 올해 예상되는 사이버위협 전망을 공유하고 범정부 차원의 협력 강화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기조 발제한 전길수 한국인터넷진흥원 사이버침해대응본부장은 “지난 2009년 7.7 디도스(DDOS) 공격과 2013년 3.20 공격 등 사이버공격 발생 사례를 고려할 때 대통령 선거가 예정된 올해는 어느 때 보다 대규모 사이버공격이 발생할 가능성이 높다”고 전망했다.

국방부, 경찰청 등 회의에 참석한 관계기관들은 주요 기반시설 등에 대한 상시 보안점검 등 예방조치 및 신속한 대응력 강화와 함께 범정부 차원에서 사이버보안 관계기관의 협력강화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는데 뜻을 같이 했다.

회의를 주재한 최재유 2차관은 “올해 정책해우소의 부제를 지능정보사회 선도로 정하고, 첫 번째 회의를 지능정보사회의 전제조건인 사이버보안을 논의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올해 어느 때 보다 대규모 사이버공격이 우려되는 한해이므로 이에 대응하기 위해 민·관의 협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국방부, 경찰청, 국정원, 행정자치부, 미래부 등 관계기관이 합심해 대응할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최민지 기자>cmj@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배너
· [카드뉴스] B tv 원정대 in 뉴욕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KT, 업무용차 10% 전기차로 바꾼다 KT, 업무용차 10% 전기차로 바꾼다
  • KT, 업무용차 10% 전기차로 바꾼다
  • LG전자, “G6, 백화점에서 만나보세요”
  • LGU+, NB-IoT 상용화 시동…인천·경기 도…
  • 삼성전자, “데이코, 美 3대 푸드페스티벌 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