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0억원 상당 선물세트 3만5000가구 전달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그룹이 연일 봉사활동 소식을 전하고 있다.

11일 삼성은 ‘설날 희망 나눔 봉사활동’을 전개한다고 밝혔다. 삼성과 대한적십자사가 함께 한다.

이날부터 삼성 임직원과 대한적십자사 직원은 전국 1600개 사회복지시설과 3만5000가구를 방문해 총 10억원 상당의 선물세트를 전달한다. 삼성은 지난 2008년부터 매년 ‘희망 나눔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총 175억원을 지원했다.

한편 각 계열사도 나눔활동을 벌였다. 삼성디스플레이는 11년 동안 40개 봉사처를 매년 방문해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삼성물산은 임직원 봉사팀의 정기 후원처에 각각 최대 50만원을 지원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북, 비핵화의지 재확인” 문대통령 2차 남북… “북, 비핵화의지 재확인” 문대통령 2차 남북…
  • “북, 비핵화의지 재확인” 문대통령 2차 남북…
  • 갤S9로 찍은 사진은?…삼성전자, ‘모두의 발…
  • KLPGA 즐기는 또 다른 방법…방송보다 풍부…
  • 삼성전자, 전력수요자원거래 시범사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