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쿠팡이 ‘로켓배송’을 앞세워 배송 경쟁의 불을 지핀 가운데 올해도 소셜커머스와 오픈마켓 주도의 혁신 노력이 이어질 전망이다.

12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티켓몬스터(티몬)가 이달 중 예약 배송이 가능한 신선식품 서비스를 시작한다. 위메프는 올해 무료 배송의 비중을 대폭 끌어올린다. 이베이코리아는 무인택배함 서비스를 전국으로 확대할 방침이다.

티몬은 이달 중 슈퍼마트 신선식품 배송 서비스 전면 시행을 앞두고 냉장·냉동식품 판매를 시작했다. 사내에서 ‘슈퍼맨’이라 부르는 배송기사의 유니폼은 물론 박스 디자인도 새 단장했다. 전담 배송 차량은 친근감이 느껴지도록 꾸몄다. 현대택배와 제휴한다.

회사 측은 ‘당일 예약배송 서비스’를 내세우고 있다. 오전 7시~오후 10시 사이에 소비자가 배송 시간을 지정할 수 있다. 냉장·냉동식품 판매와 예약배송은 서울 17개구에서 실시하면서 점차 지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앞서 신선식품 직매입 서비스를 실시한 위메프는 올해 ‘무료 배송’을 혁신 포인트로 삼고 있다. 직매입 서비스에선 무료 배송 비중이 85%를 넘을 정도로 높은 상황이다. 이 비중을 더욱 끌어올리는 동시에 전체 상품군에서도 무료 배송을 확대한다.

위메프는 지난해부터 가격 경쟁력 확보 차원에서 무료 배송 비중을 확대해왔다. 전체 상품군의 무료 배송 비중은 60%를 넘긴 것으로 파악된다. 구체적인 수치는 공개한 바 없다. 배송비가 붙는 낮은 단가의 상품을 감안하면 지금도 적지 않은 수치이나 이 비중을 더욱 확대해 경쟁사와 확실한 격차를 두겠다는 입장이다.

이베이코리아는 지난해 9월 GS25와 제휴를 맺고 무인택배함 ‘스마일박스’ 서비스를 실시했다. 스마일박스에서 택배를 받아볼 수 있는 서비스다. 1인 가구나 배송기사와 직접 대면이 부담스러운 여성들이 무인택배함을 선호하고 있다. 연중무휴 24시간 내내 이용할 수 있다는 것이 스마일박스의 강점이다.

회사 측은 스마일박스 서비스에 호응이 이어지자 올해 전국적인 인프라를 구축하기로 결정했다. 연내 1000개 수준으로 무인택배함을 대폭 늘린다. 현재 무인택배함은 50개 미만인데, 이것을 20배 이상으로 확대한다는 것이다. 이베이코리아 측은 “스마일박스 반응이 좋다. 전국으로 인프라를 확대하고 다양한 활용방안을 고민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국립현대미술관 담은 삼성전자 ‘더 프레임’ 국립현대미술관 담은 삼성전자 ‘더 프레임’
  •  국립현대미술관 담은 삼성전자 ‘더 프레임’
  • LG전자-LG트윈스, 난치병 어린이 돕는다
  • 삼성전자-LG전자, 2018년 노트북 경쟁 ‘시…
  • LG전자,  ‘안전’ 국내 최고…대통령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