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위메프(www.wemade.com 대표 박은상)는 지난 11일 진행한 파격가 이벤트 ‘위메프111데이’를 통해 하루 254만건 이상의 판매량을 기록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판매량을 초, 분단위로 나누면 1초당 약 30개, 1분당 1764개 상품이 팔린 셈이다.

위메프는 1월 11일을 ‘위메프111데이로’ 지정하고 00시부터 24시간 동안 디지털 가전, 식품, 패션, 생활 등 전 카테고리의 상품을 111원, 1111원, 2111원 등 파격적인 가격에 판매했다. 또한 ‘투데이특가’와 ‘주간특가’ 등 기획전 역시 파격적인 초특가 상품들을 준비해 판매했다.
 
이날 254만개 이상의 상품이 판매되면서 창사 이래 하루 최대 판매량 신기록을 달성했다. 위메프1212데이에 세웠던 기존 최다 판매량 220만개보다 약 17% 상승한 수치다. 매출액 역시 ‘위메프1212데이’보다 10% 이상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단일상품 일 최대 판매량 기록도 세웠다. 이날 판매한 ‘양배추즙 외 3종’은 총 33만건이 판매됐다. ‘닭가슴살 스테이크’ 7만3000건, ‘치즈돈까스’ 5만9000건, ‘배수구 세정제’ 4만1000건, ‘방수네임스티커’ 3만7000건 등 폭발적인 판매량을 기록한 상품들이 다수 등장했다.
 
이번 ‘위메프111데이’에는 순금 1돈, 전기메트, 코치지갑, 전기포트 1.5L, 제주렌트카 전 차종, 영단기 14일 수강권, 나이키 축구공이 111원에, 포시즌 진공청소기, 미니재봉틀, 스팀보이 온수매트 등이 1111원에 판매됐다. 111원, 1111원 등 균일가 상품을 제외한 모든 기획전 상품에 무료배송 혜택을 제공했다.
 
한편 위메프는 ‘위메프111데이’와 함께 오픈한 ‘투데이특가’와 ‘주간특가’ 기획전을 확대 편성해 오는 15일까지 진행한다. 각각 하루 400여개씩 초특가 상품이 판매한다.

위메프 위탁사업본부 이진원 본부장은 “유통가에서는 12월 대비 1월에 판매량이 떨어지는 게 일반적이나 모두가 열심히 준비한 결과 신기록을 달성했다”라며, “새해 지속적으로 파격적인 가격을 통한 차별화된 쇼핑경험을 제공해드릴 것”이라고 말했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B tv 원정대 in 뉴욕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초고가 가전 체험 마케팅 확대 LG전자, 초고가 가전 체험 마케팅 확대
  • LG전자, 초고가 가전 체험 마케팅 확대
  • SKT, 로밍 요금제 세분화…20일부터
  • LG전자, 저가폰 경쟁력 강화…스마트폰 ‘X…
  • KT도 인공지능…AI 셋톱 ‘기가 지니’ 선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