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니지 레드나이츠’, 10대10 난투전 추가

2017.01.25 16:46:14 / 이대호 ldhdd@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엔씨소프트(www.ncsoft.com 대표 김택진)는 모바일 역할수행게임(RPG) 리니지 레드나이츠(rk.plaync.com)에 10대10 신규 대전 콘텐츠인 난투전과 아홉 번째 탐험 지역을 추가했다고 25일 밝혔다.

난투전은 점령전과 같이 10마리의 소환수(게임 캐릭터)를 한 번에 조작해야 하는 대전 콘텐츠다. 이용자들은 상황에 따라 스킬(기술)을 직접 사용하면서 전략 전투의 재미를 경험할 수 있다. 아홉 번째 신규 지역인 ‘화룡의 둥지’는 아덴 월드(게임 배경)에서 가장 강력한 드래곤(Dragon) 중 하나인 ‘화룡 발라카스’가 서식하는 지역이다. 이용자들은 최강 몬스터(Monster)를 제압하며 다양한 아이템을 얻을 수 있다.
 
신규 및 복귀 이용자를 위한 다양한 이벤트가 함께 열린다. 신규 이용자는 4성 소환수 ‘리엘’ 등 총 6종의 소환수를 보상으로 받을 수 있다. 복귀 이용자는 4성 소환수 ‘카르고’를 비롯한 게임 아이템(다이아, 아데나, 단검 등)을 받는다. 새로 게임을 시작하도록 친구를 초대한 이용자도 다양한 혜택(3성 및 4성 소환수 선택권, 전설급 장비 등)을 받을 수 있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배너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게임은 LG 노트북·모니터로 즐… LG전자, “게임은 LG 노트북·모니터로 즐…
  • LG전자, “게임은 LG 노트북·모니터로 즐…
  • 가전, 타깃 세분화…삼성전자, ‘슬림 T-타입…
  • 가격↓용량↑…LG전자, 얼음정수기 냉장고…
  • SKT T맵, 인공지능 내비로 탈바꿈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