델 EMC, “KT 클라우드 서비스로 스토리지 확장 손쉽게”

2017.03.13 15:40:47 / 백지영 jyp@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한국 델 EMC(www.dellemc.com/kr)는 KT 및 테크데이타와 손잡고 클라우드 기반의 ‘스토리지 게이트웨이(Storage Gateway)’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KT의 클라우드 마켓플레이스를 통해 선보이는 ‘스토리지 게이트웨이’는 델 EMC의 클라우드 전송 솔루션 ‘클라우드어레이’를 기반으로, 온프레미스 환경의 로컬 스토리지를 손쉽게 ‘KT 유클라우드 비’로 확장하는 서비스다. 테크데이타는 상담, 구축 및 지원 서비스를 담당한다.

3사가 함께 하는 ‘스토리지 게이트웨이’ 서비스는 온프레미스 스토리지의 장점인 효율적인 데이터 관리 및 안전한 데이터 보호는 물론, 경제성과 확장성이라는 클라우드의 혜택을 동시에 제공한다는 설명이다.

특히 클라우드 오브젝트 스토리지를 익숙한 NAS나 SAN 방식으로 연결할 수 있어 손쉽게 스토리지 인프라를 클라우드까지 확장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파일공유와 아카이빙, 오프사이트 데이터 보호 등 다양한 요구 사항에 대응할 수 있다.

또 클라우드 게이트웨이의 로컬 캐시를 이용해, 성능 저하 없이 클라우드 스토리지를 활용할 수 있으며, 정책 기반의 캐시 구성으로 필요에 따라 다양한 성능 요건을 충족시킨다. 클라우드어레이의 정책 기반 데이터 자동 분배 기능을 활용해 사용 빈도가 낮은 데이터는 KT 유클라우드 스토리지로 전송할 수 있어 TCO(총소유비용)를 절감할 수 있다고 델 EMC 측은 밝혔다.

김경진 한국 델 EMC 엔터프라이즈 비즈니스 총괄 사장은 “델 EMC와 KT, 테크데이타가 함께 하는 클라우드 게이트웨이 서비스는 기업들이 기존 장비를 기반으로 쉽고 경제적으로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환경을 구축하고, 유연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백지영 기자>jyp@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배너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이노페스트 중남미 개최 LG전자, 이노페스트 중남미 개최
  • LG전자, 이노페스트 중남미 개최
  • KT, 5G 기술 축적 ‘착착’
  • 주식거래, 집에서 말로 한다
  • 삼성전자, “TV 스탠드 직접 만들어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