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위, 2017년도 이용자 보호업무 평가 실시

2017.03.15 17:18:17 / 채수웅 woong@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채수웅기자]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최성준)는 15일 전체회의를 열고 2017년도 전기통신사업자 이용자 보호업무 평가 계획을 심의‧의결했다고 밝혔다.

방통위는 주요 전기통신사업자의 이용자 보호업무 관리체계의 적합성, 이용자 보호업무 관련 법규 준수 실적, 이용자 피해예방 활동 실적, 이용자 의견이나 불만처리 실적 등에 대해 평가를 진행하게 된다.

특히, 올해에는 ‘이동전화 리콜 이용자보호 가이드라인’에 따른 이용자 보호를 위한 휴대전화 리콜 관련 평가지표를 개발, 적용한다. 알뜰통신 사업자들이 오프라인 판매에서 온라인 판매로 판매창구를 다양화하고 있는 현황을 반영해 온라인 판매에 대해서 모니터링을 실시해 이용자 보호가 적절한 지 점검할 예정이다.

평가대상은 기존의 이동전화, 알뜰통신, 초고속인터넷, 인터넷전화, 포털사업자 이외에 앱마켓 사업자를 포함해 총 6개 서비스 분야의 31개 사업자이다.

2016년 시범평가를 실시한 포털 사업자는 올해부터 본평가를 시행하며, 구글플레이스토어 등 앱마켓 사업자는 올해 처음 시범평가를 실시할 계획이다. 평가는 5단계 등급으로 이뤄지며 평가결과가 우수한 사업자에 대해 위원장상 표창 및 최대 30%까지 과징금을 감경하게 된다.

최성준 위원장은 “평가를 통해 전기통신사업자들이 이용자 피해를 예방하기 위하여 더욱 노력하고, 민원이나 불만을 즉시 처리하도록 유도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채수웅 기자>woong@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배너
· [카드뉴스] B tv 원정대 in 뉴욕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KT, UHD TV 테크니컬 센터 개소 KT, UHD TV 테크니컬 센터 개소
  • KT, UHD TV 테크니컬 센터 개소
  • LG전자, “G6 사면 워치스포츠 드립니다”
  • LG전자, 인공지능 생활가전 늘린다
  • [기획/5G 시대가 온다] ‘웰컴 투 5G 코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