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텔, 3D 크로스포인트 적용한 데이터센터용 SSD 출시

2017.03.20 16:21:44 / 백지영 jyp@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인텔(www.intel.com)은 서버 가속화를 위한 옵테인 SSD DC P4800X 시리즈를 20일 공개했다.

이는 자사의 3D크로스포인트 메모리를 상용화한 첫 데이터센터용 저장장치다. 3D크로스포인트는 마이크론과 협력해 탄생한 비휘발성 메모리로 기존 낸드 플래시 대비 빠른 속도가 강점이다.

옵테인 SSD DC P4800X는 서버당 확장성과 애플리케이션의 속도를 향상시키기 위한 목적으로 출시됐다. 시스템 메모리 풀을 확대시켜 대용량의 비용 효율적인 메모리를 제공한다. 쓰루풋, 짧은 지연시간, 높은 서비스 품질 및 내구성의 결합돼 데이터 병목 현상을 제거시키고 CPU의 잠재력을 최대한 발현시킨다는 설명이다.

특히 데이터센터에서 같은 수의 서버를 가지고 더 많은 작업을 수행할 수 있도록 지원함으로써 사용자는 총소유비용(TCO)를 감소시키면서도 보다 많은 데이터를 처리할 수 있다.

인텔 측은 인공지능(AI)과 머신 러닝, 금융 서비스, 의료 애플리케이션, 클라우드 환경 등에 적합할 것으로 전망했다.  

<백지영 기자>jyp@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국립현대미술관 담은 삼성전자 ‘더 프레임’ 국립현대미술관 담은 삼성전자 ‘더 프레임’
  •  국립현대미술관 담은 삼성전자 ‘더 프레임’
  • LG전자-LG트윈스, 난치병 어린이 돕는다
  • 삼성전자-LG전자, 2018년 노트북 경쟁 ‘시…
  • LG전자,  ‘안전’ 국내 최고…대통령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