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손보험 4월 개편, 의료실비보험 ‘가입’여부 ‘비교’사이트에서 보장범위 살펴봐야..

2017.03.21 09:00:09 / 온라인뉴스팀 webmaster@ddaily.co.kr

통계청 2015년 생명표 자료에 따르면 한국의 기대수명은 여성 82.2년, 남성 79년으로 고령화 사회가 되었다. 다들 편안한 노후를 위해 노후 설계를 하고 있지만 그리 녹록치 않은 것이 현실이다. 장기적인 불황과 더불어 조기 은퇴로 인해 일정한 수입이 없는 공백기가 길어지고 있는데, 그 중에서도 많은 부담을 느끼는 것이 바로 의료비다. 물가 상승률 만큼씩 진료비가 오른다면, 개인이 부담할 의료비는 상당히 많이 증가될 것으로 보이므로, 이에 의료비 부담을 줄이기 위한 방안으로 의료실비보험을 추천한다.

실비보험이란 질병이나 상해로 병원에서 치료를 받아야 할 경우, 본인 부담금을 제외한 의료비를 일부를 보장 받을 수 있다.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는 보장해주지 않는 비급여 항목도 일부 보장받을 수 있어 관심을 받고 있는 추세다. 하지만 일부 가입자들이 실비보험 비급여 항목인 도수치료, 수액주사 등의 과도한 진료 유발로 인해 보험사의 손해율을 부추기는 요인으로 문제가 제기되면서 이를 해결하고자 금융위원회가 2016.12.20 실손의료보험의 개편안을 마련하여 오는 2017년 4월부터 적용한다고 발표했다.

현재 판매되고 있는 상품은 질병, 상해에 대해 보장이 가능한 표준화된 상품이지만 오는 2017년 4월부터 개편되는 실손의료비는 기본형과 특약형으로 분리된다. 2016.12.20 금융감독원 실손의료보험 제도 개선방안 보도자료에 따르면 기본형만 가입을 할 경우 현재 판매되는 보험료가 25%저렴해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했다. 특약형은 기본형에 특약1~3개를 선택해서 가입하는 형태로 보장한도와 횟수가 별도로 정해졌다.

특약1. 도수•체외충격파•증식치료, 연간 350만원한도, 50회
특약2. 비급여주사제, 연간 250만원한도, 50회
특약3. 비급여MRI, 연간 300만원한도
특약1~3의 보장한도는 입.통원합산금액이며, 해당 특약에 한해서 자기부담비율이 20%에서 30%로 상향.
(2만원과 보상대상의료비의 30% 중 큰 금액 공제)

특약의 가입여부는 선택적이기에 가입을 하지 않을 경우 매달 납입하는 보험료는 줄어들지만 아프거나 다쳐서 의료비가 발생될 경우 해당 특약을 가입하지 않았다면 비용 부담은 커질 수 있다는 점 유의해야 한다. 특약에도 횟수제한이 있기에 횟수 및 한도 부분도 한번 더 체크해야 한다.

실손보험은 질병이나 사고로 인한 진단확정시 거기에 대한 치료비를 항목별 공제금액을 제외하고 일부 보장해주는 구조이지만, 보장해주지 않는 손해도 약관에 기재되어 있다. 인공수정, 불임, 유산, 임신, 출산 등의 관련된 내용은 보상하지 않으며 요실금과 같은 비뇨기 계통의 장애와 비만으로 인한 치료도 보장하지 않는다. 그 외에 비타민 구입비용, 외모개선을 위한 성형수술, 여드름, 호르몬 투여, 탈모, 목발, 보청기, 사마귀, 점 등은 보장받을 수 없는 등 다양한 내용을 가입 전 약관을 통해 꼼꼼하게 살펴봐야 한다.

은퇴를 하고 난 시점 이후인 노년기는 일정한 소득이 없는 경우, 암이나 심장질환, 뇌혈관질환 등의 중대질병치료에 대한 고액의 치료비 때문에 큰 부담을 느끼게 될 수 있다. 또한 치매의 경우 간병 문제로 가족과의 불화가 일어나거나 가족이 없는 경우 큰 문제가 될 수 있으므로 간병보험과 같은 민영의료보험을 잘 활용하여 보장을 강화하는 것이 좋다.
 
실손의료비 특약은 보장범위나 약관은 표준화가 되어있지만 그 외의 특약은 회사별로 특약 구성의 차이가 있으며, 연령이나 성별, 직업 등에 따라 모두 다른 보험료가 산출된다. 개별적으로 알아보는 것도 좋지만 의료실비보험 비교사이트(http://silbi-supermarket.com/?inType=RC17032101)를 이용한다면 다양한 보험사 상품의 보장내용, 가격 등을 간편하게 비교견적 해볼 수 있으며, 실시간 보험료 산출도 직접 확인해볼 수 있어서 시간과 비용을 절약할 수 있다. 이곳에서는 각종 유용한 보험 정보를 제공하고 있어 추천 활용해본다면 효과적으로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이다.

[온라인팀]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KT, ‘IoT 홈 멀티탭’ 선봬 KT, ‘IoT 홈 멀티탭’ 선봬
  • KT, ‘IoT 홈 멀티탭’ 선봬
  • LG전자도 AI스피커…‘스마트씽큐허브2.0’…
  • LGU+, “곤지암리조트에서 IoT 체험하세요…
  • KT, 업무용차 10% 전기차로 바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