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G-코이카 학교 첫 졸업생 배출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LG전자가 에티오피아에 희망을 심는다.

LG전자(www.lge.co.kr 대표 조성진 정도현)는 한국국제협력단 코이카(KOICA)와 에티오피아에 설립한 LG-코이카 희망직업훈련학교가 처음으로 졸업생을 배출했다고 2일 밝혔다.

이 학교는 지난 2014년 11월 설립했다. 정보통신기술(ICT)기기 등 수리교육을 무료로 제공한다. 작년 에티오피아 직업훈련학교 등급 평가서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 첫 졸업생은 LG전자 아랍에미리트연합 서비스법인과 에티오피아 한국대사관 등에 입사했다. 취업하지 않은 이는 창업 또는 창업 준비 중이다.

LG전자 지원부문장 이충학 부사장은 “에티오피아 국민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자립을 도와주는 활동들이 하나하나 결실을 맺고 있다”며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하는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지속 마련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적극 실천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에티오피아는 유엔(UN)이 발표한 세계 최빈국 중 하나다. LG전자는 에티오피아의 주민이 자립할 수 있도록 ▲2012년부터 농업 생산성 향상 교육을 통한 자립마을 조성 ▲참전용사 후손 대상 장학사업 등을 해오고 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국립현대미술관 담은 삼성전자 ‘더 프레임’ 국립현대미술관 담은 삼성전자 ‘더 프레임’
  •  국립현대미술관 담은 삼성전자 ‘더 프레임’
  • LG전자-LG트윈스, 난치병 어린이 돕는다
  • 삼성전자-LG전자, 2018년 노트북 경쟁 ‘시…
  • LG전자,  ‘안전’ 국내 최고…대통령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