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네오위즈(www.neowiz.com 대표 이기원)가 2017년 1분기 연결기준 실적으로 매출액 382억원, 영업이익 2억원, 당기순손실 20억원을 기록했다고 12일 밝혔다.

전년동기 대비 매출과 영업이익이 각각 33%, 98% 감소했고 순이익은 적자전환했다. 전분기 대비로는 매출 4% 감소, 영업손실에서 흑자전환했다. 지난해 스마일게이트와 크로스파이어 중국 퍼블리싱 공동사업 계약이 만료된 영향이 해외 매출의 감소를 불러왔으나 국내에서 모바일 보드게임 ‘피망 포커’, ‘피망 뉴맞고’, ‘피망 섯다’의 성장과 3월 출시한 ‘진짜야구 슬러거 for Kakao’가 선전했다.

네오위즈 이기원 대표는 “1분기는 모바일 보드게임의 지속 성장과 신작 모바일 게임의 선전 등 가능성을 보여준 시기였다고 생각한다”며 “2분기에는 좋은 성과를 내고 있는 ‘노블레스 with 네이버 웹툰’과 ‘브라운더스트’의 서비스 만족도를 높여 신속한 턴어라운드를 이뤄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네오위즈는 지난 4월 말 출시한 모바일게임 ‘노블레스 with 네이버 웹툰’이 양대마켓 매출순위 10위권에 진입했고 모바일 전략 RPG ‘브라운더스트’도 점진적인 상승세를 보이고 있어 2분기 실적을 긍정적으로 내다봤다. 모바일 보드게임 ‘피망 포커’는 구글플레이 매출 10위권에 안착한 상태다.

올 하반기엔 탭소닉의 후속작과 콘솔 게임 디제이맥스 리스펙트 등 핵심 지식재산(IP) 기반 게임을 내놓는다. 또 자회사 게임온을 통해 대규모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블레스’를 일본 시장에 선보일 계획이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AI ‘빅스비 보이스’ 전 세계인의… 삼성전자, AI ‘빅스비 보이스’ 전 세계인의…
  • 삼성전자, AI ‘빅스비 보이스’ 전 세계인의…
  • KT, 기가지니 뿌린다
  • 삼성전자, 갤노트8 공개행사에 TV 배치한 까…
  • 김치냉장고의 계절이 왔다…LG전자, ‘선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