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베트남 예능 프로그램 제작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LG전자가 프리미엄 브랜드 이미지 만들기에 전력투구하고 있다.

LG전자(www.lge.co.kr 대표 조성진 정도현)는 베트남 방송사와 예능 프로그램 ‘똑똑한 아내들’을 제작한다고 14일 밝혔다.

국영방송사 HTV7과 손을 잡았다. LG전자 가전제품을 이용해 과제를 수행하는 내용이다. 총 13회 분량이다. 이달 16일부터 매주 화요일 방송한다.

김영락 LG전자 베트남판매법인장은 “베트남은 무한한 잠재력을 지닌 시장”이라며 “차별화된 마케팅으로 LG 브랜드의 프리미엄 이미지를 더욱 공고히 다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전자는 1995년 베트남에 진출했다. 2015년 하이퐁 캠퍼스로 생산법인을 통합했다.모기퇴치 에어컨 제공, 무료 영화 상영 등 현지 사회공헌활동도 하고 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기가급 LTE, 美 통신사 먼저…韓, 기술 개발… 기가급 LTE, 美 통신사 먼저…韓, 기술 개발…
  • 기가급 LTE, 美 통신사 먼저…韓, 기술 개발…
  • LG전자, 이라크도 ‘LG시그니처’
  • KT, ‘기가와이파이웨이브2’ 선봬
  • KT, IPTV 결제시장 ‘똑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