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공지능 음성 금융서비스 MOU 체결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아리야, 내 은행잔고는?” 인공지능(AI)이 금융서비스로 들어온다.

SK텔레콤(www.sktelecom.com 대표 박정호)은 KEB하나은행과 AI 음성 금융서비스 제공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양사는 ▲등록된 계좌의 잔액 조회 및 거래내역 조회 ▲환율 및 환전 조회 ▲지점 안내 등을 말로 확인할 수 있는 서비스를 준비한다. 상반기 내놓을 계획이다. SK텔레콤 AI 스피커 ‘누구’에서 말로 은행 업무를 보는 셈이다. 하반기엔 계좌이체뿐 아니라 증권 보험 카드로 확대 예정이다.

SK텔레콤 이상호 AI사업단장은 “이번 KEB하나은행과 제휴를 시작으로 향후 은행 서비스 고도화뿐만 아니라 증권·카드·보험 등 타 금융 영역으로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KEB하나은행 미래금융그룹 한준성 부행장은 “이번 제휴를 바탕으로 은행의 AI 대화형 플랫폼이 타 산업과의 융합을 통해 손님에게 24시간 365일 경제적이고 통찰력 있는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전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베를린 필하모닉 공연을 내 집에서… 삼성전자, “베를린 필하모닉 공연을 내 집에서…
  • 삼성전자, “베를린 필하모닉 공연을 내 집에서…
  • KT, 차세대 전자문서 관리시스템 개발
  • LGU+, ‘U+비디오포털VR’ 앱 선봬
  • 삼성전자 ‘갤럭시탭A’ 시판…출고가 26만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