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형두기자] LG전자가 구글 인공지능과 연동한 스마트홈 가전 라인을 선보였다.

17일(현지시각) LG전자(www.lge.co.kr 대표 조성진 정도현)는 미국 캘리포니아 마운틴뷰에서 열린 '구글 I/O'에서 구글의 인공지능 스피커 '구글 홈'과 연동하는 스마트 가전을 공개했다.


이날 시연에서 LG전자는 구글 홈 스피커와 연동해 음성 명령으로 LG가전제품을 켜고 끄는 기술을 소개했다. 반대로 사용자가 스피커를 통해 공기청정기가 파악한 실내 공기 상태를 들을 수도 있다.

차후 'LG 시그니처 냉장고'를 비롯해 세탁기, 가습공기청정기 등 프리미엄 생활가전인 'LG 시그니처' 라인에 구글 홈 연동 서비스가 탑재된다. 차후 에어컨, 오븐, 로봇 청소기 등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LG전자 홈어플라이언스&에어솔루션(H&A)사업본부장 송대현 사장은 “LG만의 차별화된 스마트홈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분야의 글로벌 기업들과 협력 관계를 지속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형두 기자>dudu@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에어컨 신제품 가을에…왜? LG전자, 에어컨 신제품 가을에…왜?
  • LG전자, 에어컨 신제품 가을에…왜?
  • 삼성전자, 갤노트8로 中 자존심 회복 나선다
  • 통신사, V30 예판 경쟁 ‘점화’…갤노트8, 넘…
  • 김치냉장고, 다용도냉장고로 탈바꿈…삼성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