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펙트라칼, 자동 캘리브레이션 제공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전자가 퀀텀닷발광다이오드(QLED)TV를 전문가도 편하게 쓸 수 있도록 했다.

삼성전자(www.samsung.com/sec 대표 권오현 윤부근 신종균)는 QLED TV에서 자동 캘리브레이션 기술을 지원한다고 18일 밝혔다.

캘리브레이션은 디스플레이 색을 미세하게 조정하는 작업. 화면을 통해 보는 색과 출력해 보는 색을 같도록 하기 위해 필요하다. 사진 그래픽 영상 전문가에겐 필수다. 통상 설정 포인트를 일일이 지정해야 해 많은 시간이 걸린다. 삼성전자는 이를 10분안에 끝낼 수 있도록 했다. 화질 측적 소프트웨어 업체 스펙트라칼과 손을 잡았다. 스펙트라칼의 ‘칼맨’ 키트를 이용하면 된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한종희 부사장은 “QLED TV는 11년 동안 TV 시장에서 확고한 1위를 유지하고 있는 삼성전자의 기술력이 녹아있는 제품”이라며 “화질 전문가에게 최고의 선택”이라고 말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에어컨 신제품 가을에…왜? LG전자, 에어컨 신제품 가을에…왜?
  • LG전자, 에어컨 신제품 가을에…왜?
  • 삼성전자, 갤노트8로 中 자존심 회복 나선다
  • 통신사, V30 예판 경쟁 ‘점화’…갤노트8, 넘…
  • 김치냉장고, 다용도냉장고로 탈바꿈…삼성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