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4일부터 16일까지 세계 최대 디스플레이 전시회 개최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전자가 디지털 사이니지(Signage, 광고판) 공세를 확대하고 있다.

14일 삼성전자(www.samsung.com/sec 대표 권오현 윤부근 신종균)는 이날부터 16일까지(현지시각) 미국 올랜도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디스플레이 전시회 ‘인포콤(Infocomm)2017’에 참여한다.

삼성전자는 이 행사에서 2017년형 스마트 사이니지를 공개했다. 신제품은 타이젠 3.0 운영체제(OS)를 내장했다. 차세대 웹표준(HTML5)과 리눅스 기반 오픈소스를 지원한다. 또 녹스 보안 솔루션을 채용했다. 삼성전자는 퀀텀닷발광다이오드(QLED) 사이니지와 발광다이오드(LED) 사이니지 등도 발표했다.

작년 인수한 오디오 전문업체 하만과 세미나도 진행했다. 하반의 영상음향(AV) 솔루션과 삼성전자 사이니지 기술을 접목할 방침이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김석기 부사장은 “인포콤2017에서 속도와 보안 성능이 크게 업그레이드 된 타이젠 OS 3.0 스마트 사이니지를 처음으로 출시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기업(B2B) 고객을 만족시킬 수 있는 제품의 성능과 다양한 기능을 내장한 사이니지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배너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이노페스트 중남미 개최 LG전자, 이노페스트 중남미 개최
  • LG전자, 이노페스트 중남미 개최
  • KT, 5G 기술 축적 ‘착착’
  • 주식거래, 집에서 말로 한다
  • 삼성전자, “TV 스탠드 직접 만들어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