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MS, 호스트웨이 통해 클라우드 보안 인증 신청

2017.06.29 14:20:10 / 백지영 jyp@ddaily.co.kr

관련기사
[주간 클라우드 동향] AWS-MS 양강체제, 언제까지 지속될까
[주간 클라우드 동향] 국내 공공 클라우드 시장 바라보는 글로벌 기업의 시선은?

[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한국마이크로소프트(www.microsoft.com/kr 대표 고순동)는 국내 클라우드 기업들과의 협업을 통해 공공 클라우드 시장 공략에 나선다고 29일 밝혔다.

우선 자사의 클라우드 파트너이자 국내 호스팅 기업인 호스트웨이와 클라우드 보안 인증을 신청할 예정이다. 국내 공공기관에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선, 클라우드 보안인증을 필수적으로 획득해야 한다.

호스트웨이는 자체 데이터센터(IDC)를 보유하고 있는 만큼, MS가 직접 이를 획득하는 것보다 인증이 용이할 것이라는 판단으로 보인다. 양사는 MS 클라우드 플랫폼인 애저 기반의 클라우드 플랫폼을 함께 구축, 클라우드 보안 인증을 획득한다고 설명했다. 이를 통해 공공 클라우드 시장에 보다 적극적으로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또, 크로센트와의 협업을 통해 개방형 클라우드 플랫폼인 파스엑스퍼트(PaaSXpert)를 애저 환경에서 제공한다. 파스엑스퍼트는 미래창조과학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 주도로 개발된 ‘파스-타(PaaS-Ta)’를 기반으로 개발된 플랫폼이다. 파스타는 오픈소스 클라우드 파운드리 기반으로 개발됐다. 크로센트는 MS 애저 호환 테스트를 완료하고 서비스를 시작한다.

이와 함께 국내 기업이 성공적인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이룰 수 있도록 전체적인 IT 관점에서의 컨설팅도 지원한다. 이를 위해선 자사의 프리미엄 클라우드 컨설팅기업인 베스핀글로벌과 함께 공공기관의 실질적 민간 클라우드 서비스 도입을 돕기 위한 협업체제를 구축했다. 베스핀글로벌은 호스트웨이에서 분사한 클라우드 전문기업이다.

이밖에 ISMS(정보보호관리체계) 인증도 올해 내 획득을 목표로 준비 중에 있다.

호스트웨이 이한주 대표는 “호스트웨이는 MS의 협업을 통해 정부의 클라우드 보안 인증을 확보해 정부가 기대하는 보다 안전한 클라우드 환경제공을 목표로 한다”며 “현재 클라우드 보안 인증서 신청을 위해 준비하고 있으며, 조만간 신청서를 제출할 예정”이라 말했다.

크로센트 전형철 대표는 “파스타의 공공부문 선도적용 및 확산을 위해 멀티플랫폼 지원 정책 하에, 국내 기업들의 기술 경쟁력을 강화하고자 국내외 클라우드 선도기업들과 협업을 장려하고 있다”며, “이번 협업이 국내 클라우드 생태계에도 촉진제 역할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강조했다.

<백지영 기자>jyp@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KT, “부산으로 VR 영화 보러오세요” KT, “부산으로 VR 영화 보러오세요”
  • KT, “부산으로 VR 영화 보러오세요”
  • KT, 5G 위성방송 시연 성공
  • LG전자, V30 美 시판…이번엔?
  • 삼성전자, 방사선 줄인 엑스레이 소재 개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