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시삼십삼분, 액션 모바일게임 ‘트리플 S’ 퍼블리싱 계약

2017.07.07 16:24:29 / 이대호 ldhdd@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네시삼십삼분(www.433.co.kr 대표 장원상, 박영호)은 트랜스스튜디오(대표 장호준)와 액션 모바일게임 ‘트리플 S’의 전세계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올 하반기 테스트를 거쳐 연내 출시 목표다.

‘트리플 S’는 화면이 좌우로 움직이는 방식의 횡스크롤 액션 모바일 역할수행게임(RPG)이다. 4명이 함께 하는 게임방식을 기본으로 쉬운 조작과 시원한 콤보 액션 등이 이 게임이 특징이다. 게임내 커뮤니티 공간인 마을을 통해 이용자간 소통과 거래 등이 가능하다. 2D 원화로 제작된다.

트랜스 스튜디오는 ‘던전앤파이터’의 개발 수석과 ‘크로노블레이드’ 개발사 엔웨이(nWay)에서 부사장을 역임한 장호준 대표와 네오플에서 ‘던전앤파이터’, ‘사이퍼즈’의 서버 프로그램을 맡았던 이신일 개발이사를 중심으로 횡스크롤 액션게임 경험이 풍부한 개발자들이 설립한 업체다.

박영호 4:33 대표는 “최근 전세계적으로 다양한 장르의 실시간 대전게임들이 좋은 성과를 내고 있다”며 “트리플 S가 가진 대결성과 액션성 등 게임 장점이 글로벌 시장에서도 통할 것으로 기대돼 계약을 체결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장호준 트랜스스튜디오 대표는 “횡스크롤 액션 게임이 가진 시원한 타격감과 실시간 전투의 재미를 모바일에서 제대로 느낄 수 있도록 제작 중이니 많은 기대를 부탁드린다”고 말하고, “4:33과 함께 글로벌 시장에서 횡스크롤 액션 게임의 흥행작을 만들어 보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베를린 필하모닉 공연을 내 집에서… 삼성전자, “베를린 필하모닉 공연을 내 집에서…
  • 삼성전자, “베를린 필하모닉 공연을 내 집에서…
  • KT, 차세대 전자문서 관리시스템 개발
  • LGU+, ‘U+비디오포털VR’ 앱 선봬
  • 삼성전자 ‘갤럭시탭A’ 시판…출고가 26만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