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업용 그룹웨어 지원…SKT용 별도 행사도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전자가 ‘삼성덱스’ 기업시장(B2B) 공략을 본격화한다. 삼성덱스는 스마트폰 ‘갤럭시S8·8플러스’와 연결 PC처럼 쓸 수 있도록 도와주는 주변기기다.

삼성전자(www.samsung.com/sec 대표 권오현 윤부근 신종균)는 삼성덱스에 최적화한 ‘다우오피스’를 선보인다고 11일 밝혔다.

다우오피스는 다우기술의 기업용 그룹웨어다. 국내 600여개 기업이 사용 중이다.

다우기술은 “앞으로도 시간, 장소의 제약 없이 언제 어디서나 자유롭고 편리한 업무 환경을 구축할 수 있도록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다우오피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각 분야 전문 기업과의 적극적인 협업을 통해 새로운 상품과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발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다우기술 그룹웨어 고객 중 SK텔레콤 가입자 대상 행사를 별도로 진행한다. ▲갤럭시S8·8플러스 ▲삼성덱스 ▲다우오피스를 구매하면 선착순 500명에게 다우로피스 1개월 무료 이용권을 준다. 자세한 내용은 다우오피스 온라인 구매 사이트(http://daou.nasmart.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베를린 필하모닉 공연을 내 집에서… 삼성전자, “베를린 필하모닉 공연을 내 집에서…
  • 삼성전자, “베를린 필하모닉 공연을 내 집에서…
  • KT, 차세대 전자문서 관리시스템 개발
  • LGU+, ‘U+비디오포털VR’ 앱 선봬
  • 삼성전자 ‘갤럭시탭A’ 시판…출고가 26만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