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협력사 임직원 낙수 효과 기대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LG그룹이 추석 연휴를 앞두고 협력사 대금을 조기 지급한다. 협력사 임직원까지 추석 전에 수혜를 입을 수 있도록 도울 방침이다.

LG는 계열사 1조2000억원의 협력사 납품대금을 조기 지급키로 했다고 11일 밝혔다.

LG전자 5200억원 LG화학 2300억원 등 9개 계열사에 해당한다. 최대 12일 앞당겨 줄 계획이다. LG는 지난 설에도 9200억원을 미리 준 바 있다.

이 돈이 협력사 생태계 임직원의 직접적 혜택이 될 수 있도록 이후 과정도 신경을 쓴다. 1차 협력사에 안내문을 통해 2차 3차 협력사에 추석 전 납품대금 지급을 권장한다. LG전자는 2차 3차 협력사 납품대금을 추석 전에 전달하거나 상생결제시스템을 도입하는 1차 협력사에 금융지원을 확대키로 했다.

한편 LG는 계열사 사업장 소재 지역 경제 활성화 등도 추진할 예정이다. LG화학 대산공장은 이달 말 지역농산물 직거래 장터를 운영한다. LG전자 창원공장은 지역농산물을 사내식당에서 사용한다. LG디스플레이는 결연을 맺은 복지시설 등에 추석 선물을 전달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방사선 줄인 엑스레이 소재 개발 삼성전자, 방사선 줄인 엑스레이 소재 개발
  • 삼성전자, 방사선 줄인 엑스레이 소재 개발
  • GSMA도 韓기업도 ‘고심’…카탈루냐 독립…
  • [사진] 571돌 한글날, 지금 광화문에선 공병…
  • 갤노트8, 중남미 공략 시동…21일 브라질 시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