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부품 전문 미디어 인사이트세미콘]

삼성전자가 10나노 2세대 공정을 기반으로 한 ‘8나노 위탁생산(파운드리) 공정’ 개발을 완료하며 본격적인 양산 준비를 마쳤다고 18일 밝혔다.

8나노 파운드리 공정(8LPP, Low Power Plus)은 삼성전자의 첨단 파운드리 로드맵에서 EUV(Extreme Ultra Violet, 극자외선)가 처음으로 도입될 7나노의 직전 공정이다. 10나노 2세대 공정 대비 전력효율은 10% 향상되고 면적은 10% 축소됐다. 모바일·네트워크·서버·가상화폐 채굴 등에 필요한 고성능 프로세서에 적합하다.

앞서 삼성전자는 2016년 10월, 업계 최초로 10나노 제품 양산을 시작한 바 있어 양산을 통해 축적한 공정 노하우를 바탕으로 8나노 공정 수율도 빠르게 안정화 시킬 계획이다.

삼성전자 파운드리 마케팅팀 이상현 상무는 “성공적인 10나노 양산 경험을 바탕으로 다양한 시장의 요구에 대응하기 위해 8나노 공정을 준비했다”며 “삼성전자는 생산성과 경쟁력을 동시에 갖춘 공정을 고객에게 제공하고자 공정 포트폴리오를 빠르게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삼성전자는 14나노와 10나노 공정에 이어 이번 8나노 공정 개발 역시 퀄컴과 협력을 지속하고 있다. 퀄컴의 알케이 춘두루 수석부사장은 “삼성의 8나노 공정은 이미 검증된 10나노 공정을 기반으로 하고 있어 빠른 제품 램프업(생산량 확대)이 가능하며 더 뛰어난 성능과 사이즈 경쟁력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올해 미국, 한국, 일본에 이어 오는 18일(현지시간) 독일 뮌헨에서 개최하는 ‘삼성 파운드리 포럼’에서 글로벌 고객과 파트너사를 대상으로 8나노 공정 개발 현황을 포함한 삼성전자의 첨단 파운드리 공정 로드맵을 발표할 예정이다.

<이수환 기자>shulee@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베를린 필하모닉 공연을 내 집에서… 삼성전자, “베를린 필하모닉 공연을 내 집에서…
  • 삼성전자, “베를린 필하모닉 공연을 내 집에서…
  • KT, 차세대 전자문서 관리시스템 개발
  • LGU+, ‘U+비디오포털VR’ 앱 선봬
  • 삼성전자 ‘갤럭시탭A’ 시판…출고가 26만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