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10월 OLED TV 패널 20만대 돌파

2017.10.31 10:08:37 / 이수환 shulee@ddaily.co.kr

[전자부품 전문 미디어 인사이트세미콘]

LG디스플레이(부회장 한상범)는 31일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TV 패널의 10월 판매량이 LG전자, 소니, 필립스 등 주요 글로벌 TV 고객사의 판매량 급증에 힘입어 전년 동월대비 두 배 이상 증가했다고 밝혔다.

OLED TV 패널 판매량은 이달 월 판매 기준 처음으로 20만대를 돌파한데 이어 11월에는 판매계획이 21만대를 넘어서는 등 연말까지 판매량이 증가하는 추세다.

LG디스플레이는 올해 처음 OLED TV를 출시한 소니의 OLED TV 판매가 호조를 보이면서 고무된 분위기다. 특히 2000달러 이상 북미 프리미엄 시장(55/65인치)에서 OLED TV 세트 판매 수량과 금액 모두 74% 점유율(9월 시장조사업체 NPD 기준)을 달성했다. 소니는 북미에서 수량기준으로 9월 판매량이 전월 대비 2.1배, 유럽에서는 필립스가 3분기에 전분기 대비 5.9배(시장조사업체 GfK 기준) 판매량이 늘었다. LG전자의 경우 북미와 유럽을 합쳐 9월동안 전월 대비 1.5배 성장을 이뤘다.

LG디스플레이는 OLED TV 판매량이 올해 170만대, 내년에는  270만대 이상을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이에 따라 하반기 본격 가동한 파주의 E4-2 생산라인의 가동률을 최대로 끌어올려 늘어나는 고객수요에 적기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LG디스플레이 한상범 부회장은 “OLED가 프리미엄 TV시장의 대세로 빠르게 자리 잡고 있으며 생산 캐파(CAPA·생산량) 증가에 따라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수환 기자>shulee@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베를린 필하모닉 공연을 내 집에서… 삼성전자, “베를린 필하모닉 공연을 내 집에서…
  • 삼성전자, “베를린 필하모닉 공연을 내 집에서…
  • KT, 차세대 전자문서 관리시스템 개발
  • LGU+, ‘U+비디오포털VR’ 앱 선봬
  • 삼성전자 ‘갤럭시탭A’ 시판…출고가 26만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