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AY IT] 게임·카톡 원천 차단…‘공부의 신’ 스마트폰 써보니

2017.11.28 08:33:05 / 채수웅 woong@ddaily.co.kr

관련기사
‘쪼개고 합치고’ 이번엔 캠프모바일…네이버 복안은?
방통위, 방송평가 결과 발표…지상파·종편 ↑ 민방·SO ↓
종편 재승인 심사…방통위, MBN에 조건부 재승인

[디지털데일리 채수웅기자] “아들과 사이가 굉장히 멀어질 수 있습니다. 조심하세요”

직원의 경고 아닌 경고를 듣고 조심스럽게 아들에게 제안했다.

“아들, 일주일만 휴대폰 바꿔보자. 응?”

“싫어요, 그런 것 쓰기 싫다니까요”

예상대로였다. 중학생 아들을 모르모트 삼아 체험기를 진행하려 했던 기자의 계획은 단번에 무산됐다.

“내가 한 번 써볼까? 아니지 이 나이에 다시 공부할 것도 아니고. 메일 확인, 테더링도 많이 해야 하는데”

무슨 얘기냐고? 최근 SK텔링크가 내놓은 스마트폰 ‘공부의 신 2’ 스마트폰 얘기다.

평소 아들의 스마트폰 게임 때문에 소소한 갈등이 있었던 터라 ‘공부의 신 2’가 나온다는 소식에 리뷰를 한 번 진행하려 했다. 물론, 실질적 체험자는 학생인 아들이어야 했는데 당초의 계획은 틀어졌다. 하긴 며칠 체험한다고 공부의 신이 되는 것은 아닐텐데, 부자 사이만 나빠질 뻔 했다.  

중고등학생 자녀를 둔 부모라면 자녀의 스마트폰 활용 때문에 비슷한 고민들을 해봤을 것이다. 아들의 경우 게임, 딸은 카카오톡이 학업의 최대 방해자다.

‘공부의 신’이라는 거창한 이름표를 달은 이 스마트폰의 특징은 인터넷을 전혀 사용할 수 없다는 것이다. 이동통신 데이터는 물론, 와이파이도 안된다. 그냥 부모가 데이터 잠금장치를 걸어 놓는 것이 아니라 하드웨어 측면에서 원천적으로 사용이 불가능하다. 설정에 들어가서 모바일 데이터를 활성화 시키려고 하면 보안정책에 따라 데이터를 사용할 수 없다는 메시지가 나온다. 

이번에 나온 ‘공부의 신2’ 주인공은 삼성전자의 갤럭시와이드2다. 인터넷이 안 될 뿐 외형, 성능은 모두 기존 갤럭시와이드2와 동일하다. 

인터넷이 안되니 앱장터인 플레이스토어도 없다. 애플리케이션 설치가 불가능하다는 얘기다. 기존에 설치돼 있는 영한사전, 계산기, 음성녹음, 문서뷰어, 음악, 캘린더, 카메라, 시계 등의 앱만 사용할 수 있다. 아, 공신닷컴의 ‘공부의 신’ 고객전용 무료강좌 쿠폰과 공부에 집중이 되는 몇가지 백색소음도 제공한다. 날씨 앱도 있지만 업데이트가 안돼 사용할 수 없다.

지금까지 여러 제품, 서비스 등을 리뷰해봤지만 ‘공부의 신’과 같은 제품의 리뷰는 처음이다. 기능·서비스 측면에서 사실 리뷰라고 할 것도 없다. 차라리 인터넷, 게임, 카톡 금단현상 체험기라는 제목이 적절할 수도 있겠다.

당연한 얘기지만 스마트폰의 최대 가치는 인터넷이다. 연결을 통해 수많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 제품은 역설적으로 인터넷을 원천적으로 막은 것이 핵심 가치다. 

한 때 골초였던 기자는 건강에 심각한 문제가 생겨 수년째 금연 중이다. 그냥 일반적으로 건강차원에서, 또는 연말연시에 시도하는 금연은 십중팔구 실패하기 마련이다. 하지만 “쓰러질 수 있다. 숨쉬기 어려워질 수도 있다” 정도가 되면 어쩔 수 없이 포기하게 된다. 미련조차 남지 않게 된다. 

‘공부의 신’도 그런 제품이다. “인터넷 안 되는 스마트폰을 왜 써?” 라고 반문하겠지만 마치 담배를 끊고 싶지만 내 스스로의 의지로는 불가능한 성인들처럼, 카톡·게임이 문제인 걸 인식하면서도 손에 쥐어져 있는 스마트폰, 곳곳의 와이파이 때문에 작심삼일을 겪고 있는 학생, 또는 수험생이라면(사실 부모의 의지가 대부분이겠지만) 충분히 이용할 만한 가치가 있는 제품이다.

차라리 일반폰을 사용할수도 있겠다. 거기서부터는 선택의 영역이다. 큰 화면으로 영한사전도 이용해야 하고, 가끔은 셀카도 찍고, 스마트폰은 쓰면서도 카톡이나 게임은 하지 않는 쿨 한 학생 코스프레를 하겠다면 ‘공부의 신’을 선택하면 되고 아니면 일반폰을 써도 된다.

‘공신폰’, ‘공시족폰’, ‘엄마가 알면 안되는 폰’ 등 출시된지 몇 개월 안됐는데 별명도 다양하다. 이런 제품이 나오고 인기가 있다는 것이 우리네 씁쓸한 교육현실을 나타내는 것이겠지만 피할 수 없는 현실이라면, 스스로의 의지에 의문을 달고 있는 학생이라면 한번쯤 고민 할 만하다.

참고로 ‘공부의 신 by SAMSUNG Galaxy Wide2’(이게 이 제품의 풀네임이다) 출고가는 29만7000원이며, 단말 할인은 전용 요금제 가입 시 최대 20만원이다. 청소년 전용 요금제는 부가세 포함 월 2만900원에 음성 100분 및 문자 1000건을 사용할 수 있다. 월 2만3100원에 음성 60분과 문자 1200건 상당을 제공하는 ‘LTE 공신 Level 1’ 과, 월 2만8600원에 음성 90분과 문자 1800건 상당을 제공하는 ‘LTE 공신 Level 2’ 요금제는 가입 연령에 제한이 없다.

<채수웅 기자>woong@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겨울옷도 편하게…LG전자, 의류관리기 신제… 겨울옷도 편하게…LG전자, 의류관리기 신제…
  • 겨울옷도 편하게…LG전자, 의류관리기 신제…
  • 삼성전자, QLED 게이밍 모니터 HDR 인증
  • LGU+, AI 대전 참전…네이버 힘 빌린다
  • [2017결산/휴대폰] 삼성전자·애플, 저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