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인방송 규제 어디까지?…6일 정책세미나 개최

2017.12.04 11:01:11 / 채수웅 woong@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채수웅기자] 더불어민주당 고용진 의원(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은 오는 6일 국회의원회관 제2세미나실에서 ‘클린인터넷방송협의회 발대식 및 인터넷 개인방송 자율규제 방안 모색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고용진 의원과 방송통신위원회, 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공동으로 주최하며, 인터넷 개인방송의 불법·유해정보에 대한 자율규제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관련 전문가들의 발제와 토론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이날 발대식을 갖고 공식 출범하게 되는 ‘클린인터넷방송협의회’는 인터넷 개인방송의 건전한 문화와 환경을 조성하고 공동의 노력을 진행하기 위해 정부·사업자·학계·시민단체 등이 참여하는 협의회로, 현재 총 19개 기관으로 구성됐다.

고용진 의원은 “인터넷과 디지털 기술의 발달로 인터넷방송 시장이 눈부신 성장세를 이어가는 가운데, 인터넷 개인방송의 선정성과 폭력성 등에 대한 우려와 개선을 요구하는 목소리 또한 사회 곳곳에서 분출되고 있다”며 “건강하고 유익한 인터넷방송 환경 마련을 위한 필요성에 공감대를 이뤘고, 그 방안을 도출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이번 행사를 준비하게 됐다”고 밝혔다.

권헌영 고려대 정보보호대학원 교수가 사회를 맡은 이번 세미나는 박주연 한국외대 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부 교수와 황용석 건국대 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과 교수가 발제자로 나선다. 또한 최진응 국회과학방송통신팀 입법조사관, 정찬용 아프리카TV 부사장, 이경화 학부모정보감시단, 정경오 변호사, 김현경 서울과기대 IT정책전문대학원 교수, 유진희 엠씨엔협회 사무국장, 김진욱 변호사가 토론자로 참여할 예정이다.

<채수웅 기자>woong@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광화문 운집한 6만 택시人 “카카오‧쏘카 박… 광화문 운집한 6만 택시人 “카카오‧쏘카 박…
  • 광화문 운집한 6만 택시人 “카카오‧쏘카 박…
  • SKB, VOD 광고 주식거래처럼 온라인서 판매
  • LG전자, 김치냉장고 올해도 스탠드형 ‘대세…
  • 삼성전자, 초고화질TV 판 바꾼다…8K Q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