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디지털혁신상품] SK하이닉스, 72단 3D 낸드플래시

2017.12.22 10:50:39 / 이수환 shulee@ddaily.co.kr

관련기사
[2017 디지털혁신 상품] 4차 산업혁명 · 인공지능, IT시장 힘차게 견인


[디지털데일리 이수환기자] SK하이닉스는 삼성전자나 웨스턴디지털(WD, 샌디스크), 도시바 등 경쟁사에 비해 낸드플래시 시장 진입이 늦었다. 진입장벽이 높고 설비투자(CAPEX)에 천문학적인 투입되는 반도체 산업에서 경쟁력 저하는 치명적으로 다가올 수밖에 없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SK하이닉스는 빠르게 연구개발(R&D)을 진행, 경쟁사보다 앞서 72단 3D 낸드플래시 개발에 성공했다. 코드명 ‘헤라클레스(Hercules)’로 이름 붙여진 72단 3D 낸드플래시는 이달에 512기가비트(Gb) 트리플레벨셀(TLC·3비트) 양산에 들어갔다. 칩 하나에 64GB 용량을 구현할 수 있어 직전 256Gb TLC보다 더 많은 데이터 저장이 가능하다.

더불어 SK하이닉스는 컨트롤러 기술 내재화를 통해 솔루션 사업 경쟁력도 강화했다. 컨트롤러와 펌웨어를 개발한 것. 이에 발맞춰 셀 하나에 4비트의 정보를 담을 수 있는 쿼드레벨셀(QLC) 96단 3D 낸드플래시를 내년에 선보일 계획이다.

<이수환 기자>shulee@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美 세탁기 공장 가동…세이프가드 반… 삼성전자, 美 세탁기 공장 가동…세이프가드 반…
  • 삼성전자, 美 세탁기 공장 가동…세이프가드 반…
  • [CES2018] 스마트홈→스마트카→스마트…
  • [CES2018] 다시 찾은 TV 본연의 길…AI·…
  • [CES2018] 월풀, 삼성·LG 세탁기 ‘세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