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 네시삼십삼분, 한성진 신임 대표 선임

2018.02.01 16:32:49 / 이대호 ldhdd@ddaily.co.kr

- 자회사와 기술협력 강화…글로벌 서비스 적임자 선임 이유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네시삼십삼분(대표 한성진, 4:33)은 1일 이사회를 열고 한성진 최고기술이사(CTO)를 신임 대표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장원상 전 대표는 경영본부장을 맡기로 했다.

한성진 신임 대표<사진>는 1972년생으로 네오위즈 인프라 실장을 거쳐 4:33에 입사, 지난 17여년간 게임 개발과 서버 관리 등의 분야에 몸담아온 전문가다. 지난 2013년 4:33에 합류한 이후 기술본부를 총괄하며 자회사 및 관계사의 안정적인 개발환경을 구축하며 리더십을 인정받았다는 게 회사 설명이다.

4:33은 지난해 말부터 내부 및 자회사가 개발한 게임을 글로벌 시장에 서비스하는 개발 중심 회사로 사업 구조를 변경했다. 이에 따라 개발환경에 대한 이해와 역량을 갖춘 신임 대표를 선임해 자회사와 기술 협력을 강화하고 글로벌 원빌드 게임을 서비스하며 해외 진출에 속도를 낼 예정이다.

한성진 신임 대표는 “올해 4:33은 개발과 글로벌이라는 두 가지 큰 방향성을 가지고 성과를 내는 것이 목표”라며 “앞으로 자회사들을 적극적으로 지원해 글로벌 시장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내부적으로도 창의적인 게임을 개발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SKT, T플랜 가입자 100만명 돌파 SKT, T플랜 가입자 100만명 돌파
  • SKT, T플랜 가입자 100만명 돌파
  • 'C세대'가 바꾼 공연 풍경…다이아페스티벌2…
  • LG전자, 의류관리기 주도권 지키기 ‘총력’
  • 삼성전자, “매장TV 보지만 말고 이것저것 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