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영위원회 개최…세부내용 ‘비공개’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전자가 평택에 반도체 추가 투자를 결정했다. 세부 내용은 말을 아꼈다. 업계는 제1공장과 비슷한 규모로 추정했다.

7일 삼성전자는 경영위원회를 열고 평택 반도체 공장 투자와 관련 안건을 논의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오늘 경영위원회를 열고 관련 내용을 논의했다”라며 “세부 내용은 공개하기 어렵다”라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평택 제1공장에 30조원을 투입했다. 이를 감안하면 이번에도 비슷한 규모의 투자가 이뤄질 전망이다.

한편 삼성전자가 세부 내용을 전하지 않은 것은 반도체 시황 등 시장 상황을 고려한 것으로 풀이된다. 삼성전자가 어떤 제품을 생산할지 어떤 규모로 진행할지 등은 삼성전자 실적뿐 아니라 반도체 업계 전체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뇌물공여 등 혐의로 받은 재판의 항소심에서 풀려난 직후라는 점도 고려한 것으로 보인다. 불필요한 구설에 휘말릴 우려가 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애플, 집토끼 ‘아이폰XS’·산토끼 ‘아이폰… 애플, 집토끼 ‘아이폰XS’·산토끼 ‘아이폰…
  • 애플, 집토끼 ‘아이폰XS’·산토끼 ‘아이폰…
  • 삼성전자 ‘갤럭시A’ 신제품 공개…10월11…
  • 삼성전자, 동남아 고가 생활가전 확대 ‘시동
  • 로밍 인하, SKT·KT ‘경쟁’ LGU+ ‘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