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형두기자] 이베이코리아(대표 변광윤)는 큐레이션 종합쇼핑몰 G9(지구)의 해외직구 서비스를 강화해 차별화 전략을 편다고 12일 밝혔다.

G9는 지난해 말부터 해외직구 강화를 위해 다양한 사전 준비를 해왔다. 해외 쇼핑사이트에서 활동하는 현지 판매자를 직접 영입하는 등 경쟁력 있는 상품을 확보하는 데 주력했다. 이달 초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 디자인 및 기능 도 해외직구를 강조하는 방향으로 개편했다.

상품 확보를 본격화한 지난해 11월 한 달 만에 상품 수가 44% 늘었다. 구색이 늘자 매출도 증가했다. 지난해 11월 이후 3개월 간 해외직구의 월 평균 매출은 지난해 상반기 월 평균 매출 대비 2배(103%) 이상 급증했다.

전체에서 해외직구 매출 비중도 16%에서 최근 26%까지 확대됐다. G9는 올해 상반기까지 지금의 2배 수준으로 상품 수를 대폭 늘린다는 계획이다.

또 G9는 상품 가격에 관부가세와 해외배송비를 전부 포함시켜 가격을 명료화 했다. 추가 비용을 고려해야 하는 불편함을 없애고, 해외직구 제품도 직관적인 쇼핑이 가능하도록 개선했다. 매번 입력해야 했던 개인통관고유번호 입력 절차도 최초 1회만 입력하도록 바꿨다.

김정남 G9 총괄 본부장은 “G9는 그동안 해외직구 시 겪을 수 있는 불편한 경험을 개선하기 위해 혁신적이면서도 과감한 서비스를 적극적으로 도입해 왔다”며 “국내 최고의 해외직구 특화 사이트로 성장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형두 기자>dudu@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LGU+, 아이돌 캐롤영상 덕질하고 기부는 덤 LGU+, 아이돌 캐롤영상 덕질하고 기부는 덤
  • LGU+, 아이돌 캐롤영상 덕질하고 기부는 덤
  • LGU+ “다가오는 연말, 집에서 영화나 싸게…
  • 꺼진 불씨 살아날까…통신사-제조사-OS업체…
  • KT, “IPTV 결제, 네이버·카카오페이도 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