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겨울철, 헌혈자 감소 혈액 적정 재고 미달 반복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전자가 올해도 헌혈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삼성전자(대표 권오현 윤부근 신종균)는 2월 한 달 동인 ‘삼성전자 헌혈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12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지난 1996년부터 매년 2월 헌혈 캠페인을 한다. 작년엔 1796명이 참여했다. 삼성전자는 헌혈을 한 임징원 1명당 1만원을 후원하는 매칭 기부도 하고 있다.

매년 2월 삼성전자가 헌혈을 하는 이유는 계절적으로 피가 부족한 시기이기 때문. 대한적십자사 혈액관리본부에 따르면 겨울철은 방학과 추위 탓에 헌혈자가 감소한다. 올해의 경우 지난 9일 기준 혈액 보유량은 4.2일분이다. 특히 O형은 3.4일분에 그쳤다. 적정 보유량은 5일이다.

한편 삼성전자는 ‘사랑의 헌혈뱅크’도 운영한다. 임직원 헌혈증을 기증 받아 필요로 하는 이에게 전달하는 사업이다. 또 작년에는 대한적십자사에 헌혈버스 2대를 지원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LG시그니처’, 에비앙 챔피언십… LG전자 ‘LG시그니처’, 에비앙 챔피언십…
  • LG전자 ‘LG시그니처’, 에비앙 챔피언십…
  • 고가폰부터 가성비폰까지, 노치 원조 ‘나’……
  • 애플, ‘아이폰XS·아이폰XS 맥스·아이폰X…
  • SKT-KT-LGU+, IoT 격돌…2018 IoT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