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한국GM 경영정상화 방안 GM과 협의…군산 공장 폐쇄 유감”

2018.02.13 16:02:40 / 신현석 shs11@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신현석기자] 제너럴모터스(이하 GM)가 군산공장 폐쇄 카드를 집어들자, 정부가 유감을 표명하며 지엠(GM)과 한국GM의 경영정상화 방안을 협의하겠다고 나섰다.

13일 한국GM은 국내 경영난 악화를 이유로, 최근 3년간 가동율이 20%에 불과한 군산공장의 차량 생산을 5월 말까지 중단하겠다고 밝혔다. 업계에 따르면 GM은 발표 하루 전인 12일, 산업통상자원부 등에 군산공장 폐쇄 결정 사실을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13일 고형권 기획재정부 1차관 주재로 기재부 1차관, 산업부 차관, 금융위 사무처장, 산업은행 부행장이 참여한 가운데 관계기관 회의를 개최해 한국GM의 진행상황을 논의했다.

이를 통해 정부는 이번 한국GM 측의 일방적인 군산공장 생산중단 및 폐쇄 결정에 대해 깊은 유감을 표명했다.

이날 기획재정부 및 산업통산자원부 등 정부부처는 보도자료를 통해 “그간 정부는 관계기관 합동으로 한국GM 관련 진행상황을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정보를 공유해 왔다”며 “향후 한국GM의 지난 수년간 경영상황을 명확히 파악을 위해 객관적이고 투명한 실사를 진행할 수 있도록 산업은행이 지엠(GM)측과 협의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일자리와 지역경제 등에 미치는 영향을 감안해 한국GM의 경영정상화 방안을 GM 측과 지속 협의하기로 했다”며 “GM도 국제 선도기업으로서 한국GM의 경영정상화를 위해 책임 있는 자세로 한국 정부 및 이해관계자와 성실히 협의해줄 것을 기대했다”고 덧붙였다.

<신현석 기자>shs11@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갤럭시A’ 신제품 공개…10월11… 삼성전자 ‘갤럭시A’ 신제품 공개…10월11…
  • 삼성전자 ‘갤럭시A’ 신제품 공개…10월11…
  • 삼성전자, 동남아 고가 생활가전 확대 ‘시동
  • 로밍 인하, SKT·KT ‘경쟁’ LGU+ ‘관…
  • LG전자 ‘LG시그니처’, 에비앙 챔피언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