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월 1호점 50여개 콘텐츠 공개…2020년 매출 1000억원 목표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KT가 가상현실(VR)방 사업에 진출한다. GS리테일과 손을 잡았다. 1호점은 오는 3월 서울 신촌에 개관할 예정이다.

20일 KT(대표 황창규)는 서울 광화문 KT스퀘어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VR방 사업을 발표했다. KT는 VR사업을 통해 오는 2020년까지 연매출 1000억원을 달성할 계획이다. 시장 규모는 1조원대로 확장하는 것이 목표다.

고윤전 KT 미래사업개발단 단장은 “향후 5세대(5G) 이동통신 시대 핵심 기술 중 하나로 꼽히는 VR과 증강현실(AR) 서비스 및 콘텐츠 사업을 지속 추진해 2020년까지 국내 실감형미디어 시장규모를 최대 1조원 이상으로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KT는 GS리테일과 ‘브라이트(VRIGHT)’를 만든다. VR방이다. 서울 신촌에 3월 문을 열 예정이다. 50여종의 VR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1인칭 슈팅게임 ‘스페셜포스’를 VR게임으로 만들었다. 직영점 및 가맹점 방식으로 2020년까지 200여개로 늘릴 방침이다. 또 개인형 VR극장 서비스를 연내 내놓기 위해 준비 중이다.

한편 KT는 대기업의 VR방 진출에 대해 부정적 여론을 달래기 위해선 상생 카드를 꺼냈다. 중소 VR방 사업주를 위해 심의문제 해결에 앞장서겠다는 내용이다. 플랫폼과 콘텐츠 가격도 적절하게 유지하겠다는 뜻을 내비췄다. VR얼라이언스도 만든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Q7 시판…선택약정할인, 공시지원금… LG전자, Q7 시판…선택약정할인, 공시지원금…
  • LG전자, Q7 시판…선택약정할인, 공시지원금…
  • 삼성전자, 재생에너지 사용 확대
  • 세계 최대 게임쇼에 간 삼성 QLED TV
  • LG전자, 중가폰 ‘Q7' 출시…출고가 49만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