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황창규 KT 대표 23억5800만원·LGU+ 권영수 대표 23억900만원·SKT 박정호 대표 10억900만원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2017년 통신3사 사업보고서가 공개됐다. 각사 대표이사 연봉도 발표했다. KT 황창규 대표<사진 가운데>가 가장 높았다. 직원 급여 평균은 SK텔레콤·KT·LG유플러스 순이다.

2일 SK텔레콤·KT·LG유플러스는 각각 2017년 사업보고서를 금융감독원에 제출했다. 작년 한 해 등기이사 보수총액은 ▲KT 49억1400만원 ▲LG유플러스 32억6900만원 ▲SK텔레콤 21억1000만원이다. 이 중 세부 내역을 공개해야 하는 5억원 이상 등기이사에게 지급한 돈은 ▲KT 42억2200만원 ▲LG유플러스 29억5700만원 ▲SK텔레콤 18억4700만원이다.

KT는 황창규 대표에게 가장 많은 보수를 줬다. 23억5800만원을 수령했다. 통신사 대표 중에서도 제일 높다. 황 대표의 급여는 5억7300만원이다. 상여금을 17억7600만원 받았다. 기타 근로소득은 900만원이다.

KT는 “ 2017년 매출액 14조5862억원, 영업이익 9522억원 달성한 점 등과 기가지니 국내 인공지능(AI) 홈시장 1위 등 핵심사업 경쟁 우위 확보, 에너지/보안 등 미래사업의 비약적 성장 등 사업 경쟁력을 강화했고, 평창 5세대(5G) 무선통신 올림픽 성공적 지원, 빅데이터 기반 솔루션 제시 등 혁신기술 1등 기업으로 위상 강화에 기여한 점을 고려했다”고 설명했다.

임헌문 전 매스총괄은 10억600만원을 받았다. ▲급여 3억7500만원 ▲상여 5억9800만원 ▲기타 근로소득 3300만원으로 구성했다. 구현모 경영지원총괄은 8억5800만원을 받았다. ▲급여 3억6500만원 ▲상여 4억7700만원 ▲기타 근로소득 1600만원을 챙겼다.

LG유플러스는 권영수 대표<사진 오른쪽>가 선두다. 23억900만원이다. 황 대표에 비해 4900만원 적다. 급여만 보면 황 대표보다 권 대표가 많다. 권 대표 급여는 14억3100만원. 상여금이 황 대표에 비해 모자랐다. 상여금은 8억7800만원이다.

LG유플러스는 “2016년 매출 9조원 영업이익 7443억원 등 계량지표 면에서 성과를 창출했으며 중장기적 성장을 위한 비전제시 및 사업구조 변화를 이끌어내는 점 등을 고려해 상여금을 지급했다”고 전했다.

최고재무책임자(CFO) 이혁주 부사장은 6억4800만원을 받았다. ▲급여 4억5200만원 ▲상여 1억9600만원을 책정했다.

SK텔레콤은 장동현 전 대표가 10억6600만원 박정호 현 대표가 7억8100만원으로 이름을 올렸다. 장 전 대표는 지난 3월 SK C&C로 옮겼지만 2016년 성과에 따른 상여다. 박 대표의 경우 대표이사 선임일인 지난 2017년 3월24일부터 12월31일까지 따진 액수다. 또 기타 900만원을 추가했다. SK텔레콤은 박 대표의 기본급을 10억원으로 책정하고 이를 12분의 1로 나눈 8330만원을 매월 지급했다고 말했다. 이를 감안하면 박 대표의 올해 보수는 10억900만원이다. 박 대표는 작년 3월 대표로 선임되며 주식매수선택권(스톡옵션)을 받았다. 총 6만6504주다. 행사가격은 2만2168주씩 각각 ▲24만6750원 ▲26만6490원 ▲28만7810원이다. 박 대표는 이와 별개로 SK텔레콤 대표이사 선임 전인 작년 2월 SK주식회사에서 14억9000만원의 상여를 수령, 실질적인 지난해 보수는 24억9900만원에 이른다.

한편 2017년 직원 연봉 평균액은 ▲SK텔레콤 1억600만원 ▲KT 8000만원 ▲LG유플러스 7500만원 순이다. 연간 급여 총액은 ▲KT 1조7993억2300만원 ▲LG유플러스 6604억6300만원 ▲SK텔레콤 4754억8700만원 순이다. 직원 수는 ▲KT 2만3817명 ▲LG유플러스 8727명 ▲SK텔레콤 4498명이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꺼진 불씨 살아날까…통신사-제조사-OS업체… 꺼진 불씨 살아날까…통신사-제조사-OS업체…
  • 꺼진 불씨 살아날까…통신사-제조사-OS업체…
  • KT, “IPTV 결제, 네이버·카카오페이도 됩…
  • 알뜰폰 영업 강화…KT엠모바일, 다이렉트몰…
  • 노트북도 S펜…삼성전자, ‘노트북펜S’ 선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