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형두기자] 하이퍼커넥트(대표 안상일)는 지난 2017년 국제회계기준(IFRS) 매출액 624억원, 영업이익 89억원을 기록했다고 10일 밝혔다.

하이퍼커넥트는 2014년 설립된 모바일 영상 커뮤니케이션 전문기업이다. 소셜 디스커버리 플랫폼인 ‘아자르’가 주력 사업이다. 전세계 230여개 국가에 19개 언어로 서비스 중이며, 누적 다운로드 1억9000만건, 누적 매치 수 300억건을 기록했다.

설립 첫 해인 2014년 매출 21억원, 2015년 매출 94억원, 2016년 매출 363억원에 이어, 2017년 매출 624억원으로 설립 4년 만에 30배 이상 성장세를 보였다. 매출 90% 이상이 글로벌 시장에서 발생하고 있다.

하이퍼커넥트는 올해 더 적극적인 투자와 기술 개발을 토해 외형 성장과 기술 내실을 다진다는 계획이다. 한국, 미국 터키 등 핵심국가를 중심으로 공격적인 마케팅을 펼친다. 아지르 플랫폼 역시 모바일, 웹, VR(가상현실) 등으로 확장해 수익성을 확대한다. 모바일 영상 커뮤니케이션과 머신러닝(기계학습) 기술을 접목한 ‘하이퍼X’ 프로젝트도 진행 중이다. 

하이퍼커넥트 안상일 대표는 “2017년은 하이퍼커넥트가 보다 성장할 수 있는 탄탄한 토대를 마련한 해였다”며, “지난 해 실적을 기반으로 올해에는 기존 사업을 강화하고 혁신적인 기술을 추가함으로써 글로벌 시장에서의 선도적인 위치를 지속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형두 기자>dudu@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그램17’ 예판…출고가 194만원… LG전자, ‘그램17’ 예판…출고가 194만원…
  • LG전자, ‘그램17’ 예판…출고가 194만원…
  • 5G폰 경쟁 ‘시동’…삼성·애플·화웨이 3…
  • 삼성전자, 건조기 체험단 모집 ‘인기’
  • LG전자, “V40으로 특별한 크리스마스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