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신현석기자]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전문기업 모트렉스(대표 이형환)가 이스라엘 최대 완성차 수입업체 중 하나인 탈카(Talcar)와 차량용 인포테인먼트를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모트렉스의 이번 공급 계약은 이스라엘 시장으로 판매되는 완성차에 적용될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공급 건으로, 3년간 약 330억원 규모다.

회사 측은 이번 수주에 대해 “세계적인 IT강국으로 널리 알려진 이스라엘에서 많은 현지 스타트업과의 경쟁을 물리치고 국내 최초로 기술력을 인정받아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회사는 이번 공급을 통해 이스라엘 자동차 전장 시장에 판로 확대를 위한 교두보를 마련하고 다양한 차종에 AVN(Audio Visual Navigation), AV(Audio Video) 제품을 적용해 이스라엘 소비자들에게 차세대 전장부품 기술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형환 대표는 “이번 공급 계약을 신호탄으로 다양한 국가로 매출 확대를 위한 노력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며, “국가별 현지시장에 맞는 차세대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개발 및 설계를 통해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글로벌 인포테인먼트 전문기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신현석 기자>shs11@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KT, 로밍온 인도네시아 확대 KT, 로밍온 인도네시아 확대
  • KT, 로밍온 인도네시아 확대
  • LG전자, ‘G7씽큐’ 붐박스 스피커 마케팅…
  • 삼성전자, “갤노트9 써보세요”…체험 마케…
  • 삼성전자, ‘갤럭시노트9’ 동남아 공략 ‘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