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컨콜] 폴더블폰, 시기상조…‘세계 최초’보다 ‘완성도’

2018.04.26 11:22:00 / 윤상호 crow@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26일 삼성전자는 ‘2018년 1분기 실적 컨퍼런스콜’을 통해 “폴더블 기기 연구 개발을 지속하고 있으며 협업을 통해 완성도를 높이는 단계”라며 “단순히 세계 최초 출시보다는 환성도를 끌어올리는데 집중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또 “특히 내구성을 더 안정화해야 한다”며 “새로운 기기 출현에 따른 새로운 이용자환경(UI)까지 확보하면 상용화 시점을 정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잉크젯 복합기 신제품 선봬 삼성전자, 잉크젯 복합기 신제품 선봬
  • 삼성전자, 잉크젯 복합기 신제품 선봬
  • KT, 웹툰 이어 웹소설도 ‘눈독’
  • SKT-삼성전자, ‘5G 전용 교환기’ 개발
  • KT, 데이터온 요금제 가입자 50만명 돌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