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엔지니어상 5월 수상자 선정

2018.05.07 12:00:54 / 채수웅 woong@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채수웅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와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회장 박용현)는 대한민국 엔지니어상 5월 수상자로 세메스(주) 이희철 책임과 오켈케이블(주) 안정원 이사를 선정했다고 7일 밝혔다.

먼저, 대기업 수상자인 이희철 책임은 반도체 후공정인 BONDER 공정분야에서 Thin Die 박리 기술을 세계 최초로 개발・상용화해 우리나라 반도체 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됐다.

기존 기술은 칩을 접착테이프에서 떼어 낼 때 물리적인 접촉으로 인해 칩에 균열이 발생하는 문제점이 있었지만 이희철 책임은 Thin Die를 박리하는 Air Blow Ejecting 방식을 개발해 칩스트레스를 최소화하고 칩 생산성을 45% 향상시켰다.

이희철 책임은 “개발과정에서 어려움이 많았으나 물심양면으로 많은 지원을 해 주신 회사와 동료들에게 감사드린다”며, 국내 반도체 장비시장에서 독창적이고 차별화된 설비개발을 위해 항상 노력할 것”이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중소기업 수상자인 안정원 이사는 전선의 생산공정 중 저선량에 따른 작업 빈도수와 불량률의 연관성을 분석하고 저선량 증대를 통한 작업 효율 향상 및 불량률 감소 등 기간산업인 전선제조업의 공정개선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선정됐다.

안정원 이사는 동종업계의 공통적인 불량률과 작업자들의 비효율적인 동선의 원인인 저선량을 기존대비 56% 향상시켰으며 이를 통해 작업 효율을 최적화하고 작업자 동선을 최소화하는 등 공정 개선을 실현해 제품 경쟁력 강화에 크게 기여했다.

안정원 이사는 “어려운 시기에 부서별 협조를 통해 이룬 성과라서 더 큰 보람을 느끼며 현장에서 뛰는 엔지니어가 인정받을 수 있다는 것을 입증하게 되어 무엇보다 기쁘다”고 밝혔다.

‘대한민국 엔지니어상’은 산업현장의 기술 혁신을 장려하고 기술자를 우대하는 풍토를 조성하기 위해 매월 대기업과 중소기업 엔지니어를 각 1명씩 선정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과 상금 500만원을 수여하는 시상이다.

<채수웅 기자>woong@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잉크젯 복합기 신제품 선봬 삼성전자, 잉크젯 복합기 신제품 선봬
  • 삼성전자, 잉크젯 복합기 신제품 선봬
  • KT, 웹툰 이어 웹소설도 ‘눈독’
  • SKT-삼성전자, ‘5G 전용 교환기’ 개발
  • KT, 데이터온 요금제 가입자 50만명 돌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