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1분기 영업이익 104억원… 전년비 73%↓

2018.05.10 09:11:55 / 이형두 dudu@ddaily.co.kr

관련기사
[취재수첩] ‘뉴스 아웃링크’ 그렇게 주장하더니 1곳만 찬성
‘일본앓이’ 중인 국내 SW업계…日 전시회 참여 사상 최대


[디지털데일리 이형두기자] 카카오(공동대표 여민수 조수용)는 한국채택국제회계기준(K-IFRS) 기준 지난 1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각각 5554억원, 104억원을 기록했다고 10일 밝혔다.

전년동기 대비 매출은 25.2% 증가했으나 영업이익은 72.9% 급감했다. 연결 영업비용이 크게 증가한 탓이다. 카카오페이 등 신규 사업 부문의 공격적인 마케팅으로 인한 광고선전비, 각종 서비스 매출과 거래액 증가에 따른 지급 수수료, 신규 사업 부문 인원 채용 등으로 인해 연결 영업비용은 전 분기 대비 354억원, 전년동기 대비 1396억원 늘어난 5450억원을 기록했다.

카카오의 올 1분기 연결 매출은 광고, 콘텐츠, 기타 등 전 사업부문에서 전년동기 대비 두 자릿수 증가세를 보였다. 역대 분기 최고치를 달성하고, 4분기 연속 성장세를 이어나갔다.

광고 부문 매출은 전년동기 대비 16% 성장한 1546억원을 달성했다. 알림톡, 캐시프렌즈, 오토뷰 등 카카오 서비스 기반 광고 매출 성장과 신규 광고 플랫폼 도입 효과를 봤다.

콘텐츠 부문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28% 늘어난 2856억원을 기록했다. 게임 콘텐츠 매출은 프렌즈마블, 그랜드체이스 등 신규 모바일 게임 거래액 증가, 검은사막 매출의 견조한 성장, 카카오 VX의 연결 종속회사 편입 등으로 전년 동기 대비 32% 성장한 1056억원을 기록했다.

뮤직 콘텐츠 매출은 전년동기 대비 14% 성장한 1263억원을 달성했다. 카카오재팬의 픽코마와 카카오페이지 역시 유료 가입자 증가에 따른 견조한 매출 신장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62% 증가한 538억원을 기록했다.

기타 부문 매출은 선물하기, 카카오 메이커스 등 커머스 매출 증가와 카카오모빌리티, 카카오페이 등 신규 사업의 매출 증가에 힘입어 전년 동기 대비 33% 성장한 1152억원을 기록했다.

카카카오는 ‘카카오3.0’시대를 맞아 인공지능(AI)와 블록체인 등 성장 기반을 마련하고 2분기 키즈 콘텐츠, 하반기 중 스마트카, 스마트홈, 사물인터넷(IoT) 등 신규 사업 투자를 지속할 방침이다.

<이형두 기자>dudu@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KT, ‘바로개통유심’ 선봬…개당 7700원 KT, ‘바로개통유심’ 선봬…개당 7700원
  • KT, ‘바로개통유심’ 선봬…개당 7700원
  • LG전자, TV&사운드바 체험마케팅…
  • KT, ‘기가지니 버디’ 선봬…출고가 9만90…
  • 삼성전자, “갤럭시팬 모여라”…팬 파티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