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액셀러레이터 6개사 선정

2018.05.14 15:16:22 / 채수웅 woong@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채수웅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는 2018년도 ‘K-Global 액셀러레이터 육성사업’의 수행기관으로 씨엔티테크, 와이앤아처, 로아인벤션랩, 액트너랩, 쉬프트, 더벤처스 등 6개 액셀러레이터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K-Global 액셀러레이터 육성사업’은 창업 생태계의 주요 구성원인 액셀러레이터의 역량을 강화하고 이들의 해외 창업시장 진출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선정된 액셀러레이터는 3억원 내외의 정부지원금과 1억원 이상의 자체재원으로 이뤄진 사업비로 스타트업을 육성한다. 해외 창업 컨퍼런스 참가 및 해외 파트너 확보 등의 활동을 통해 자체 글로벌 역량을 강화하게 된다.

과기정통부는 2017년까지 4년간 총 21개의 액셀러레이터를 선발·지원했으며 같은 기간 177개의 유망 정보통신기술(ICT) 스타트업들을 발굴, 육성했다. 그 결과 국·내외에서 총 208억원의 투자유치, 249명의 고용창출(지원년도 기준)을 달성했으며 스타트업들의 성장에 따른 추가 성과도 기대할 수 있다.

올해에는 지능화 기술과 기존 기술의 융·복합을 통해 산업 경쟁력을 강화하고 신산업·일자리를 창출하기 위해 지능정보기술, 가상‧증강현실(VR/AR) 등 4차 산업혁명 대응에 특화된 액셀러레이터를 6개 선정했다.

이번 선정된 액셀러레이터들은 각자 5~6월 중 8개 내외의 스타트업을 자체적으로 선발하고 향후 6개월 동안 멘토링, 사업화 및 기술지원, 네트워킹(투자자, 기업관계자)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과기정통부 용홍택 정보통신산업정책관은 “글로벌 플랫폼의 이용·확산으로 ICT 분야 창업·벤처기업에게 성장 기회가 열리고, 이들이 4차 산업혁명의 핵심 혁신주체로 부상했다”며 “정보통신기술(ICT) 전문 액셀러레이터의 역량을 강화하고 이들이 유망 스타트업을 육성함으로써 민간 중심의 창업 생태계 조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채수웅 기자>woong@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AI 경쟁 2막 ‘고도화’…SKT ‘HW도 직접… AI 경쟁 2막 ‘고도화’…SKT ‘HW도 직접…
  • AI 경쟁 2막 ‘고도화’…SKT ‘HW도 직접…
  • 선풍기도 IoT…LGU+ IoT선풍기 출시
  • 디오스 20년…LG전자, 냉장고 판촉행사 개최
  • SKT, 5G 브랜드 ‘5GX’ 발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