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간공학디자인상 그랑프리 수상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전자 냉장고 ‘패밀리허브’가 디자인 편의성을 인정받았다.

삼성전자(대표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는 패밀리허브가 대한인간공학회 주관 2018년 인간공학디자인상 ‘그랑프리’를 수상했다고 15일 밝혔다.

인간공학디자인상은 올해로 18회. 소비자 관점서 사용 용이성 등을 평가한다. 그랑프리는 인간공학디자인상 최고상이다. 부문과 관계없이 수상작을 결정한다.

대한인간공학회는 “패밀리허브가 인간공학적 분석을 바탕으로 다양한 소비자의 인체 치수를 감안해 스크린 위치를 적정 높이로 배치했으며, 휠체어 사용 장애인·아동 등을 위한 ‘쉬운 접근 화면’ 기능과 주요 버튼 위치를 조절할 수 있는 ‘사이드 내비게이션’ 기능, 시각장애인의 시인성을 높여주는 ‘화면 색상 반전’ 기능 등을 제공해 접근성을 높인 점이 특히 뛰어나다”고 평가했다.

삼성전자는 “패밀리허브는 다양한 소비자를 배려한 인간공학적인 디자인과 진화된 음성인식 기술로 사용 편의성을 극대화한 프리미엄 제품”이라며 “앞으로도 체계적이고 과학적인 소비자 사용 패턴 분석을 통해 인간공학적으로 뛰어난 제품을 계속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통신사, 제로레이팅 확대…SKT, 9월 넷마블… 통신사, 제로레이팅 확대…SKT, 9월 넷마블…
  • 통신사, 제로레이팅 확대…SKT, 9월 넷마블…
  • LG전자, ‘시그니처키친스위트’ 쇼룸 1년……
  • KT, ‘바로개통유심’ 선봬…개당 7700원
  • LG전자, TV&사운드바 체험마케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