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프로야구 기부 참여 50만명 돌파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LG유플러스가 야구로 마케팅과 사회공헌 두 마리 토끼를 잡는다.

LG유플러스(대표 권영수)는 유플러스 프로야구 애플리케이션(앱) 기부 캠페인 참가자가 50만명을 돌파했다고 15일 밝혔다.

유플러스 프로야구 앱은 일반 중계뿐 아니라 다양한 각도 화면을 보여주는 것이 특징. LG유플러스 가입자 전용이다. 5월 한 달 타 통신사 이용자에게 개방했다.

LG유플러스는 앱에 접속하면 후원금 100원을 적립하는 후원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100만명이 참여 1억원이 모이면 이를 대한농아인야구협회에 기부할 예정이다. 협회는 기부금을 2019 세계농아인야구대회 운영비 등에 활용할 계획이다. 캠페인 홍보영상은 조회수 1000만명에 육박했다.

LG유플러스 김희진 브랜드전략팀장은 “야구를 즐기는 고객과 야구로 꿈꾸는 농아인 선수가 함께 만들어가는 참여형 기부를 널리 알리기 위해 이번 영상을 제작하게 됐다”라며 “영상을 접하고 감동한 많은 고객이 유플러스 프로야구 앱 이용만으로 기부도 하고, 훌륭한 서비스도 알아가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내년 폴더블폰 공식화…스마트폰 주… 삼성전자 내년 폴더블폰 공식화…스마트폰 주…
  • 삼성전자 내년 폴더블폰 공식화…스마트폰 주…
  • 삼성 폴더블폰, ‘접는 이유’ 충족했을까…소…
  • SKT-삼성전자, 5G 상용화 이후 준비도 ‘착…
  • 삼성전자 “QLED 8K, 압도적 화질 직접 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