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형두기자] 하이퍼커넥트가 현지 사무소 설립을 통해 글로벌 성장 가속화에 나섰다.

모바일 영상 메신저 ‘아자르’를 운영하는 하이퍼커넥트(대표 안상일)는 터키 이스탄불과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인도 구르가온에 현지 사무소를 설립했다고 17일 밝혔다. 회사 측은 철저한 유저 이해를 기반으로 현지화 서비스 및 마케팅을 수행하기 위함이라고 설립 배경을 밝혔다. 현지 인력 채용도 마무리한 상태다.

하이퍼커넥트는 이번 현지 사무소 설립으로 기존 싱가포르, 일본을 포함해 총 5개국에 사무소를 갖췄다. 이를 통해 아자르의 최적화된 현지화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며, 즉각적인 고객 대응 및 현지 인플루언서를 활용한 다양한 컨텐츠 마케팅을 진행할 계획이다.

또한 국가별 현지 거점을 마련한 하이퍼커넥트는 각 지역별 문화적 특색을 반영한 로컬라이제이션(지역화) 마케팅을 통해 아자르의 시장점유율 확대 및 수익성 강화에 나설 전략이다. 현재 아자르는 전체 매출의 95%가 글로벌 시장에서 발생한다. 지난 2017년 구글플레이 기준 터키 전체 애플리케이션(앱) 중 수익 1위를 기록하기도 했다.

하이퍼커넥트 안상일 대표는 "터키와 아랍에미리트, 인도는 하이퍼커넥트 성장을 이끌어왔고, 앞으로도 사업 발전 가능성이 매우 크다”며 “이번 사무소 설립으로 보다 현지 유저에 대한 이해를 높여 진정한 글로벌 기업으로 거듭날 예정이다”고 말했다.

<이형두 기자>dudu@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C랩 스타트업 열전 “화염 속 생명 찾… 삼성전자 C랩 스타트업 열전 “화염 속 생명 찾…
  • 삼성전자 C랩 스타트업 열전 “화염 속 생명 찾…
  • CJ헬로, 고객응대 AI조언자 도입
  • LGU+, 편의점 알뜰폰 판매 돕는다
  • LG전자, 유럽 공조 시장 공략 ‘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