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형두기자] 최근 1급 발암물질이 함유된 라돈침대 공포가 확산되는 가운데, 호텔여기어때의 전 가맹점이 자체 점검을 통해 라돈 허용 수치 합격점을 받았다.

위드이노베이션(대표 심명섭)의 중소형호텔 프랜차이즈 브랜드 호텔여기어때는 최근 일주일간 전국 20개 가맹점을 상대로 라돈 안전 검사를 실시했다고 7일 밝혔다. 호텔여기어때 서울 잠실점을 비롯한 모든 가맹점이 실내기준치(200 베크렐, Bq/㎥) 이하로 나타났다.

라돈은 암석, 토양, 지하수 등에 존재하는 우라늄이 붕괴를 거치는 과정에서 생성된다. 국제암연구센터(IARC)는 라돈을 석면과 함께 1급 발암물질로 규정했다.

여기어때는 제휴점주 마케팅센터 등을 통해 라돈침대 관련 상황을 전파 중이다. 문제가 된 매트리스 모델 리스트와 대응방법을 안내 글을 게시했다. 라돈 측정기를 구비해 자체 점검을 원하는 제휴점에 무상으로 대여하고, 별도 상담센터를 마련해 업주 질문과 민원을 해결 중이다.

여기어때 관계자는 “많은 사용자와 숙박시설이 이용하는 종합숙박 앱 서비스인 만큼, 전국 라돈의 위험성을 알리고 적극 대안을 마련했다”며 “검증된 숙소를 안심하고 예약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형두 기자>dudu@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선풍기도 IoT…LGU+ IoT선풍기 출시 선풍기도 IoT…LGU+ IoT선풍기 출시
  • 선풍기도 IoT…LGU+ IoT선풍기 출시
  • 디오스 20년…LG전자, 냉장고 판촉행사 개최
  • SKT, 5G 브랜드 ‘5GX’ 발표
  • SKT, 골드번호 5000개 추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