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PM, 베트남에 1500평 규모 VR 테마파크 연다

2018.06.08 17:26:47 / 이대호 ldhdd@ddaily.co.kr

▲몬스터VR 테마파크 이용객 모습

- 하노이 랜드마크72에 연내 오픈 예정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가상현실(VR) 플랫폼 개발 및 몬스터VR 테마파크 운영 기업인 GPM(대표 박성준)이 베트남 하노이 랜드마크72와 VR 테마파크 입점 계약을 맺었다고 8일 밝혔다.

GPM은 베트남 하노이에 위치한 높이 350미터의 초고층 빌딩 '랜드마크72' 내 1500평 대규모 공간에 VR 테마파크인 몬스터VR을 연내 오픈한다는 계획이다. 몬스터VR의 해외 1호점인 이번 베트남 오픈을 시작으로 향후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미얀마, 일본 등 해외 진출을 위한 본격적인 논의를 진행 중이다.

박성준 GPM 대표는 “인천 송도, 서울 코엑스 등 국내에서의 안정적인 VR 테마파크 서비스 노하우를 기반으로 국내 시장의 공격적인 확장과 함께 적극적인 글로벌 시장 공략에 나설 것”이라며 “양질의 다양한 VR 콘텐츠를 통해 이용자들에게 VR에서만 느낄 수 있는 차별화된 즐거움을 전달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GPM은 몬스터VR을 통해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는 도심 속 VR 테마파크를 개척한 국내 업체다. VR 플랫폼과 다양한 게임을 직접 개발, 서비스하는 중으로 빠른 콘텐츠 업데이틀 앞세워 몬스터VR 테마파크를 확장하고 있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알뜰폰 영업 강화…KT엠모바일, 다이렉트몰… 알뜰폰 영업 강화…KT엠모바일, 다이렉트몰…
  • 알뜰폰 영업 강화…KT엠모바일, 다이렉트몰…
  • 노트북도 S펜…삼성전자, ‘노트북펜S’ 선봬
  • LG전자, 에너지 시장 공략 확대…ESS 신제품…
  • 올해 이커머스 이용자, 쿠팡·위메프 ‘약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