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형두기자] 12일 현지 시간 오전 9시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북미정상회담을 트위터에서 생중계로 볼 수 있다.

트위터는 한국의 SBS (@SBS8News), 아리랑국제방송 (@arirangworld)를 비롯, 블룸버그 (@BloombergAsia), NBC뉴스 (@NBCNews), 폭스뉴스 (@FoxNews), 후지TV (@houdoukyoku), TBS (@tbs_news) 등 뉴스 파트너와 공동으로 영어, 한국어, 일본어 3개 국어로 생중계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2일 밝혔다.

트위터의 생중계 페이지에 접속하면 방송 품질의 라이브 영상을 시청하고 회담에 대한 실시간 트위터 대화를 볼 수 있다. 트위터 이용자들은 함께 제공되는 트위터 타임라인을 보며 실시간 뉴스에 대한 대중의 반응을 확인하면서 #북미회담 해시태그를 트윗함으로써 바로 대화에 참여할 수 있다.

한편 트위터는 북미 정상이 처음 만나는 역사적인 순간을 기념하기 위해 스페셜 이모지를 제공한다. 미국과 북한을 상징하는 두 개의 손이 만나는 모습의 이모티콘은 오는 25 일까지 제공되며, 영어, 한국어, 일본어, 중국어 4개 국어에 적용된다.

<이형두 기자>dudu@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C랩 스타트업 열전 “화염 속 생명 찾… 삼성전자 C랩 스타트업 열전 “화염 속 생명 찾…
  • 삼성전자 C랩 스타트업 열전 “화염 속 생명 찾…
  • CJ헬로, 고객응대 AI조언자 도입
  • LGU+, 편의점 알뜰폰 판매 돕는다
  • LG전자, 유럽 공조 시장 공략 ‘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