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삼성전자, “고성능 게이밍 플랫폼 강자 부상”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전자가 퀀텀닷발광다이오드(QLED)TV 장점 알리기에 나섰다.

삼성전자(대표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는 12일부터 14일까지(현지시각) 미국 로스엔젤리스 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게임 전시회 ‘E3 2018’에 참여했다고 13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마이크로소프트(MS) 엑스박스 전시장에 75인치 QLED TV 10대를 배치했다. QLED TV는 MS 엑스박스 원 엑스 공식 초고화질(UHD, 4K) 파트너다. 사용자가 게임을 실행하면 자동으로 게임모드로 전환한다. 입력지연 시간은 0.015초에 불과하다. 2018년형 QLED TV는 AMD 라데온 프리싱크를 내장했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추종석 전무는 “빠른 반응 속도와 최적의 화질을 제공하는 QLED TV는 고성능 게이밍 플랫폼의 강자로 떠오르고 있다”며 “‘게임에도 강한 TV’라는 공식을 더욱 공고히 하기 위해 QLED TV의 우수성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마케팅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KT, ‘바로개통유심’ 선봬…개당 7700원 KT, ‘바로개통유심’ 선봬…개당 7700원
  • KT, ‘바로개통유심’ 선봬…개당 7700원
  • LG전자, TV&사운드바 체험마케팅…
  • KT, ‘기가지니 버디’ 선봬…출고가 9만90…
  • 삼성전자, “갤럭시팬 모여라”…팬 파티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