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D 기술 집약 ‘크리스탈라이브’ 선봬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이 의료기기 사업을 강화했다.

삼성전자(대표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는 삼성메디슨과 초음파 영상처리엔진 ‘크리스탈 라이브’를 개발했다고 19일 밝혔다.

크리스탈 라이브는 초음파 영상처리기술과 3차원(3D) 기술 노하우를 집약했다. 초음파 영상에 음영효과를 입히는 ‘엠비언트라이트’와 빛의 노출을 자연스럽게 표현하는 ‘톤맵핑’ 기술을 탑재했다. 삼성은 산부인과용 초음파 진단기기 WS80A에 이 엔진을 탑재했다. 한국 유럽 미국에서 판매를 시작했다.

삼성전자 의료기기사업부장 겸 삼성메디슨 대표이사 전동수 사장은 “크리스탈 라이브 엔진을 활용해 검진의 정확도와 효율성을 높여 높은 진료 수준이 요구되는 대형 병원 진입을 가속화하고 고객중심의 의료기기 기술 개발에 더욱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애플, 집토끼 ‘아이폰XS’·산토끼 ‘아이폰… 애플, 집토끼 ‘아이폰XS’·산토끼 ‘아이폰…
  • 애플, 집토끼 ‘아이폰XS’·산토끼 ‘아이폰…
  • 삼성전자 ‘갤럭시A’ 신제품 공개…10월11…
  • 삼성전자, 동남아 고가 생활가전 확대 ‘시동
  • 로밍 인하, SKT·KT ‘경쟁’ LGU+ ‘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