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연합회, 보이스피싱 예방 홍보물 제작 배포

2018.07.11 14:00:51 / 이상일 2401@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은행연합회는 최근 보이스피싱 피해가 급격히 증가해 국민적 관심 및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는데 따라 홍보물 제작 및 배포에 나선다고 11일 밝혔다. 

보이스피싱은 2017년 매일 평균 137건의 피해사건이 접수되고 피해액은 일평균 6.7억 원에 다다르는 등 피해 규모는 지속 증가하는 추세다. 

국가정보원 및 경찰·검찰의 수사결과에 따르면 보이스피싱 범죄조직의 대부분은 조직 총책이 해외에 본거지를 두고 국내에서 편취한 피해금을 해외로 송금하는 방식으로 조직을 운영하고 있다.

국내에서 검거된 인출·전달책 및 송금책 등 가담자 다수는 재중동포(조선족) 출신 등으로, 금전적 유혹 또는 친구·지인의 부탁에 의해 범죄의 심각성을 인지하지 못한 채 범죄에 가담하게 되었다고 진술하고 있다. 또한, 국내에 단기 체류하는 외국인이 보이스피싱 피해금 인출·전달을 부탁받아 범죄에 연루되는 경우도 다수 발생하고 있다.

이에 은행연합회·금융감독원·국가정보원은 민·관 합동으로 보이스피싱 범죄 가담 우려 대상의 경각심 고취 및 선제적 범죄 예방을 위한 팜플렛(한국어·영어·중국어)을 제작·배포하기로 했다. 

보이스피싱 범죄 가담자 다수 거주지역의 은행 영업점 및 공항 환전센터 등에 집중적으로 비치해 보이스피싱 범죄 가담 사실이 적발될 경우 처벌수위 등을 안내하고 범죄의 심각성을 경고할 계획이다. 

한편 은행연합회와 금융감독원은 이와 같은 민·관 합동 홍보 및 피해 예방 교육을 지속 강화하여 금융소비자 피해를 사전 예방하고 사기근절에 힘쓸 예정이다.

<이상일 기자>2401@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SKT, ‘누구 캔들’ 선봬…출고가 14만900… SKT, ‘누구 캔들’ 선봬…출고가 14만900…
  • SKT, ‘누구 캔들’ 선봬…출고가 14만900…
  • LGD, 광저우 OLED 합작법인 中 정부 승인
  • 게임은 QLED TV로…삼성전자, 트럭 체험관…
  • KT, 영상통화 코덱 확대…화질 3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