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노조 총파업 결의, 8월 7일 조합원 찬반투표

2018.07.11 17:35:36 / 이상일 2401@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금융노조가 총파업 총력투쟁을 결의했다. 

금융노조는 제5차 긴급 지부대표자 회의를 개최하고 중노위 조정결과 보고 및 투쟁계획을 논의, 33개 지부대표자 만장일치로 총파업 총력투쟁을 결의했다고 11일 밝혔다.  

허권 금융노조 위원장은 “사측이 중노위 조정위원들에게 조정안까지 못 내도록 요구하며 교섭을 파탄 내, 금융노동자 위해 더 절박하게 승리 쟁취해야 하는 상황”이라며 “노동운동 힘으로 청년채용 확대,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등 양극화 해소 이뤄내야 할 시점”이라고 밝혔다.  

금융노조는 오는 8월 7일 33개 사업장 10만 조합원을 대상으로 쟁의행위 찬반투표에 돌입할 계획이다.    

<이상일 기자>2401@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LGU+, IoT환풍기 선봬…출고가 39만6000… LGU+, IoT환풍기 선봬…출고가 39만6000…
  • LGU+, IoT환풍기 선봬…출고가 39만6000…
  • SKT, ‘누구 캔들’ 선봬…출고가 14만900…
  • LGD, 광저우 OLED 합작법인 中 정부 승인
  • 게임은 QLED TV로…삼성전자, 트럭 체험관…